UC, Cal State 대학생 추가로 더 받아들인다
By hdwxxxx Posted: 2021-06-28 10:58:00

   

 

 

자녀를 UC에 진학시키는 캘리포니아 가정의 숫자가 내년부터 크게 늘어나게 됐다.

지난 25일 가주 의회는 내년 가주 정부 예산안에 13억 달러를 UC에 추가로 제공하는 항목을 포함시켰다. 이 안에 따르면, UC는 2022년 가을학기부터 가주 출신 신입생을 6230명을 더 받아 들일 수 있게 됐다. UCLA의 연간 신입생 등록 숫자가 6300여 명이라는 것을 감안하면, 캠퍼스 하나를 추가로 세운 것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다.

가장 최근인 2021학년도 가을학기 UC지원자가 사상 최고를 기록하며 예년 같으면 충분히 UC진학이 가능했던 가주 가정의 많은 자녀들이 좌절했었다는 점을 고려하면 희소식이다.

가주 의회는 이 안을 통해 타주 학생 및 유학생을 뽑지 못해서 발생하는 UC의 수업료 손실분을 학생당 3만 달러까지 지원한다.

 

이날 개빈 뉴섬 가주지사와 민주당 지도부가 합의한 내용에 따르면 지원자가 크게 몰리는 UC버클리, UCLA, UC샌디에이고 등 상위 세 캠퍼스에서 매년 900자리를 확보해 5년간 총 4500명을 가주 출신 학생들에게 배정하게 된다. 이럴 경우 세 캠퍼스의 비거주학생 비율이 현재의 22~23%에서 18%로 낮아지게 된다.

이렇게 UC의 비거주 학생 비율이 매우 높아진 이유는 지난 2008년 경기 침체 이후 UC에 대한 가주정부의 예산 삭감을 상쇄하기 위해 당초 비거주 학생 비율(5%)을 15%(2015년)까지 용인했고 이후에도 꾸준히 이 비율을 늘렸기 때문이다.

한편 이번 예산에는 UC이외에도 또 다른 캘리포니아 주립대학인 캘스테이트(CSU) 계열 대학에도 추가 예산이 배정됐다. 캘스테이트는 2022년부터 9434명의 신입생을 추가할 수 있도록 1억8000만달러를 더 받게 된다.

또한 UC와 캘스테이트의 기숙사 시설 확장을 위해 20억 달러의 새로운 기금도 신설하기로 합의됐다.

아울러 커뮤니티 칼리지 졸업후 1년 이내에 UC나 CSU 캠퍼스에 입학하는 학생 13만3000명에게도 가주 출신학생을 위한 장학금인 캘그랜트 1억4500만 달러가 이번 학기부터 제공된다.

또한 중산층 수혜자들에게 추가로 5억5100만달러를 제공해 그들의 주거비와 식사비 등 학비 이외 비용을 지원한다.

한편 이번 방안은 UC측의 반발때문에 지난달 알려졌던 2022년부터 10년간 현재 18%인 비거주학생 비율을 10%까지 끌어내리려 했던 방안과 비교하면 그 규모가 크게 축소된 것이다.

NULL
Title View
[공지] 🔔 제 5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19/08/2021
[공지] 전라남도 홍보단 모집 / Jeollanamdo the Kitchen of Korea Ambassado...
19/05/2021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12/02/2021
취준생을 위한 일상 속 말하기 습관 교정법
U.S. Life & Tips
186
한국이라는 존재
U.S. Life & Tips
164
미 신규 실업수당 35만1천건…2주 연속 실업자 증가
Job & Work Life
174
전 미 FDA국장 '델타 변이 확산이 마지막 코로나 대유행 될지도'
Live Updates (COVID-19, etc.)
192
어렵기만 한 PT면접의 모든 것!
Job Interview & Resume
177
명문대 MBA '인기 시들'…최악 인력난에 구직 쉬워져
Job & Work Life
192
전기차 주행거리에 악영향을 주는 ‘중요 요인’들
U.S. Life & Tips
189
베이조스 '지구 땅·바다 30% 보존 돕겠다' 10억달러 투자
Talk & Talk
184
"중고차 구입할 때 침수차 주의하세요"
U.S. Life & Tips
137
배송료 또 오른다…페덱스 평균 5.9% 올려
Talk & Talk
168
“돈이 많아야만 은퇴하나요? 내 삶을 사는 게 중요하죠”
Job & Work Life
197
Full time sushiman 1
Part Time Jobs
283
인맥 관리, 정말 필요할까?
Job & Work Life
200
부동산 업계 커미션 불공정 조사중…수수료 부과 구조 주목
U.S. Life & Tips
169
"올해 말까지 식료품값 3% 추가 상승"…크로거 등 대형 소매체인 전망
Talk & Talk
174
주류판매 업소도 접종 증명 의무화…LA카운티 10월 7일부터 고객·직원 대상
Live Updates (COVID-19, etc.)
145
UC “올해 입시부터 SAT·ACT 점수 평가 항목서 제외”
College Life
151
접종·음성 확인해야 미국 입국…11월부터 항공 승객에 적용
Live Updates (COVID-19, etc.)
187
맞지 않으면 막는다…'백신 여권 vs 안 맞을 자유' 갈린 세상
Live Updates (COVID-19, etc.)
39
스타트업 면접 준비
Job Interview & Resume
278
평생직장 개념은 유효한가?
Job & Work Life
261
직업 선택의 기준
Job & Work Life
267
최대 12주 유급(급여 3분의 2 수령) 휴가안 관심…3조 5000억불 예산안 포함
Job & Work Life
269
미 FDA 자문단 '화이자 백신 부스터샷에 반대'…16 대 2로 부결
Live Updates (COVID-19, etc.)
259
얼바인 405쪽에 위치한 인디 스시 가게에서 직원을 구합니다.
Job & Work Life
66
2021 뉴욕 패션 코트리 전시회(COTERIE NEW YORK) 바이어 응대 및 세일즈 파트타이머 구...
Part Time Jobs
66
면접 시 지양해야 할 질문
Job Interview & Resume
766
성공 확률을 높이는 2가지 준비 방법
Job & Work Life
531
미슐랭 가이드 LA 한인업소 13곳 포함…2021년 LA 맛집 명단
Travel & Food
738
단기간 근무한 회사, 이력서에 꼭 넣어야 되나?
Job Interview & Resume
760
가전부터 가구까지…'노동절 세일' 노려라
U.S. Life & Tips
532
아마존 "전세계 5만5000명 신규채용"…월마트도 2만명 뽑아
Job & Work Life
569
중요한 것부터 준비해야…'상속계획 101'-해야 할 질문들
U.S. Life & Tips
563
가주 전주민 백신 접종 의무화 철회
Live Updates (COVID-19, etc.)
517
가주 모든 국유림 17일까지 폐쇄…산불 가능성 등 차단 위해
U.S. Life & Tips
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