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주 임금 체불 등 처벌 강화된다
By m9vxxxx Posted: 2021-12-23 10:25:29

내년부터 노동법 위법 행위와 관련, 고용주에 대한 처벌이 강화된다.
 
임금 체불 등을 하는 고용주는 앞으로 중범죄로 기소될 수 있으며, 가주노동청에는 고용주에 대한 개인 자산 선취권(lien) 설정 권한이 부여돼 한인 업주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먼저 가주노동청에 따르면 오는 1월 1일부터 각종 노동법 위반 등으로 벌금 납부, 보상금 지급, 임금체불 등이 있는 고용주의 경우 노동청이 직접 선취권을 설정할 수 있는 법(SB572)이 시행된다.
 
즉, 임금체불, 오버타임, 벌금 미지급 등 노동법 위반 행위에 대해 고지서(citation)만 발부되더라도 모든 비용을 납부 할 때까지 노동청은 직접 고용주의 부동산을 비롯한 개인 소유 자산을 담보로 잡을 수 있게 된다.
 

 


이 법은 지난 2014년 1월 이후부터 시행중인 ‘고용주 자산 선취특권 가능법’이 한층 강화된 것이다.
 
노동청 측은 SB572가 시행되면 ▶노동법 위반에 대한 법원의 최종 판결(final order)이 나지 않은 상황에서도 선취권 설정 가능 ▶법원에 선취권 요청 이전에 노동청이 직접 선취권 여부 결정 ▶체불임금 벌금 및 이자 등의 납부가 완전히 끝날 때까지 노동청에 10년마다 선취권 갱신 권한 등이 부여된다고 밝혔다.
 
노동청의 선취권은 부동산뿐 아니라 사업체 장비, 기계, 보석, 가구, 예술품 등 개인 및 비즈니스 자산까지 모두 포함된다.  
 
가주산업관계부(DIR) 프랭크 폴리치 공보관은 “선취권은 채무 금액은 물론이고 이자 비용(연 10% 수준)까지 완전히 지불이 완료돼야 해제된다”며 “노동청은 위반장, 조사 결과, 명령서만으로도 고용주에 대한 선취권을 설정해 각종 임금체불 등 위법 사항에 대한 징수 행위를 보다 강력하게 펼쳐나갈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고용주의 임금 체불(wage theft)는 중절도(grand theft)로 취급된다. ‘임금 체불 시 형사상 책임을 지울 수 있는 법(AB1003)’도 오는 1월부터 시행된다. AB1003이 규정하는 직원의 정의는 ‘독립 계약자(independent contractor)’까지 포함된다.
 
이에 따라 ▶직원 1인에게 발생한 체불 임금 등이 950달러 이상일 경우(2인 이상은 2350달러) 고용주의 행위는 중절도에 해당 ▶임금 절도(theft of wage) 행위는 의도적 또는 고의적으로 임금, 팁, 복리후생, 그 외 보상 등을 제공하지 않는 고용주는 법에 저촉될 수 있다.  중절도로 기소돼 유죄가 인정되면 3년의 징역형을 받을 수 있다.
 
LA지역 한 노동법 변호사는 “갈수록 가주의 노동법이 더 강화되고 있다. 고용주의 법률 규정 숙지가 매우 중요한 시점”이라며 “더구나 노동법 위반으로 저당이 잡히면 모든 문제가 해결될때까지 자산에 대한 매매, 양도 등이 불가능해진다. 노동법을 잘 지키는 방법밖에 없다”고 말했다.
 
한편, 가주노동청은 최근 임금착취 피해와 관련, 이를 온라인으로 신고할 수 있는 웹사이트도 개설했다. 임금 착취 피해를 입었을 경우 가주산업관계부(DIR) 웹사이트(www.dir.ca.gov)에 가서 ‘File a claim for unpaid wages(임금 체불 청구)’ 부분을 클릭해서 서류를 작성하면 된다.

장열 기자

 

출처: 미주중앙일보

NULL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온라인 한국어 원장님을 모집합니다_비상교육 8월 설명회 초대 New
Part Time Jobs
2
바이든 "미래는 미국에서 만들어질 것"…366조원 규모 반도체·과학법 서명 New
Job & Work Life
6
의류박람회 10개 동시다발 열렸다 New
Job & Work Life
9
자동차 보험료 들썩이는 이유, 왜? New
U.S. Life & Tips
6
'N잡러'를 아시나요? 지금은 '다부업 직장인 시대' 안정적 생활, 만족있는 삶 위해
Job & Work Life
142
美 언론 "조지아주 한국 차부품업계, 멕시코 노동자 편법 고용"
Job & Work Life
135
재고 증가에 한인마켓 식품값 내렸다
U.S. Life & Tips
98
펠로시 대만 방문에 주춤했던 뉴욕 증시 일제히 상승
Job & Work Life
117
美 6월 일자리수 9개월 만에 처음 1100만개 아래로
Job & Work Life
167
[속보] LA카운티도 원숭이두창 비상사태 선포
U.S. Life & Tips
185
가주 인플레 지원금 10월부터 지급
U.S. Life & Tips
233
미국 6월 PCE 물가 6.8%↑…40년만의 최대폭 기록 경신
U.S. Life & Tips
195
미, BA.5 막는 개량형 코로나 백신 1억7천만회분 구매 계약
Live Updates (COVID-19, etc.)
210
옐런 "美 경제 둔화하고 있지만 경기침체 아냐"
Job & Work Life
204
LA시, 첫주택 구매 보조금 14만불로 높여
U.S. Life & Tips
217
LA공항 근무자 등 400명 이상 감염…베벌리힐스 "실내 마스크 반대"
Live Updates (COVID-19, etc.)
130
미국, 코로나19 재확산에 휴가철 맞물리며 일손 부족 심각
Job & Work Life
181
"누구도 잊히지 않을 것"…아리랑·애국가 퍼진 추모의벽 헌정식
U.S. Life & Tips
117
파월 “미국, 경기침체 아니다…고용 너무 강하다”
Job & Work Life
200
'금리인상폭 줄인다' 파월 발언에 뉴욕증시 급등…나스닥 4.1%↑
Job & Work Life
152
고물가에 한인들 투잡·쓰리잡 뛴다
Job & Work Life
240
의류업계 최대 행사 매직쇼 내달 개최
Job & Work Life
222
백신 4번이나 맞았는데…바이든이 코로나 걸린 결정적 이유
Live Updates (COVID-19, etc.)
380
가주 렌트비 10%까지 오를 듯…극심한 인플레이션 여파
U.S. Life & Tips
238
美 실업수당 청구 25만1000건…전주보다 7000건↑
Job & Work Life
252
대기업 CEO 연 1,830만 달러 번다
Tax & Salary
194
아시안 업소 200만불 지원
U.S. Life & Tips
229
남가주 주택 중간가격 12년 만에 하락
U.S. Life & Tips
275
LA 한인마켓 노조 결성 움직임 본격화
Job & Work Life
299
7년 이상 거주 서류미비자, 영주권 신청기회 법안 상정
U.S. Life & Tips
239
물류적체 풀렸지만 트럭이 없다
Job & Work Life
209
은행수표 신종사기 한인 적발
U.S. Life & Tips
206
50세 미만도 4차 접종 적극 검토
Live Updates (COVID-19, etc.)
178
"고용·지출 줄여라"...골드만·애플·구글 등 美대기업 '긴축모드'
Job & Work Life
213
가족이민 문호 11개월째 제자리
U.S. Life & Tips
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