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15인 이상 구인 광고할 때 임금 수준 공개"
By 2hyxxxx Posted: 2022-06-17 13:49:17

가주 법안 법제사법위 통과

 

가주 의회에서 구인 광고시 임금 수준을 공개하도록 요구하는 법안이 법제사법위원회를 통과했다.
 
모니크 리몬(민주·샌타바버라) 상원의원 사무실에 따르면 직원 수 15인 이상 기업에 대해 구인 광고시 연봉 범위 등을 명확히 명시하는 법안(SB1162)이 14일 상원 법사위를 통과했다.
 
이밖에도 법안에는 ▶직원 수 100명 이상인 고용주는 매해 급여 관련 데이터 보고서를 가주공정고용주택국(DFEH)에 제출 ▶보고서에는 각 직군의 인종, 민족, 성별 등과 함께 평균 시간당 급여 등의 정보 포함 ▶직원 수 1000명 이상인 기업의 직원들은 오는 2025년부터 자신이 다니는 회사의 급여 데이터 보고서를 DFEH 웹사이트를 통해 열람 ▶2027년부터는 직원 수 250명 이상의 기업 직원들도 열람 가능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만약 고용주가 이러한 의무 사항을 준수하지 않을 경우 직원 1인당 100달러의 벌금이 부과된다. 그 이후에도 위반이 계속되면 직원 1인당 200달러의 벌금이 책정된다. 즉, 직원 수가 1000명이라고 가정하면 첫 위반시 10만 달러의 벌금이 부과되는 셈이다.


리몬 의원은 “급여 공개는 차별을 막고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며 “구직자 뿐 아니라 자신이 정당한 급여를 받고 있는지 모르겠다는 직원들도 많기 때문에 이 법안을 발의했다”고 말했다.
 
LA지역 로라 레스포드 변호사(레스롭 GPM)는 “물론 법사위를 통과했지만 의회 최종 표결 등이 남아있어 주지사 서명까지는 갈 길이 멀다”며 “구인 광고시 연봉 범위를 포함하게 된다면 고용주들은 경쟁 업체 상황을 감안해 더 높은 임금을 제시해야 하는 압력에 시달릴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뉴욕주에서도 이와 유사한 법이 이번 달 통과됐다. 뉴욕주의회는 지난 8일 4명 이상 업체에 대해 구인광고시 연봉은 물론 전근, 승진 등을 의무적으로 공개해야 하는 법안(S9427·A10477)을 통과시켰다. 뉴욕시도 오는 11월부터 연봉공개 의무화를 시행한다.

장열 기자

 

출처:미주중앙일보

NULL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인플레이션에 일터 복귀 은퇴자들 늘었다 New
Job & Work Life
58
‘렌트 못낸 비즈니스, 최대 1만5천달러 무상 지원’ New
U.S. Life & Tips
64
미국경제 경기후퇴 맞나…이례적으로 일자리 풍부 New
Job & Work Life
59
JP모간, 애플 '비중확대'로 유지...연말 전 40% 반등 전망
U.S. Life & Tips
107
스테그플레이션 우려에 세계 기업들 해고 바람
Job & Work Life
124
“주택가격 떨어진다, 관심은 하락폭” 전망 ‘대세’
U.S. Life & Tips
116
미 개인소비물가 6.3%↑…더 가파른 긴축 온다(종합)
U.S. Life & Tips
150
소득수준 따라 가구당 200~1,050달러 차등 지급
U.S. Life & Tips
186
7월부터 증편·복항… 미주노선 좌석 대폭 늘린다
U.S. Life & Tips
127
‘세입자 퇴거유예’ ‘건물주 피해지원’ 대책 나선다
U.S. Life & Tips
99
고물가에 ‘캐시백’ 크레딧카드 다시 인기
U.S. Life & Tips
119
식당· 식품업계 인력난 완화 조짐
U.S. Life & Tips
69
세입자 늘면서 렌트비 ‘웃돈 시대’ 현실로
U.S. Life & Tips
83
가주 한인, LA-벤투라 벨트에 가장 많다
U.S. Life & Tips
108
안녕하십니까 뷰티 서플라이 Bloom Beauty 에서 직원을 모집합니다.
Part Time Jobs
26
대법원, ‘로 對 웨이드’ 공식폐기… “州별로 낙태금지 가능”
U.S. Life & Tips
116
401(k), 은퇴후 월 수령액 알 수 있게 된다
Job & Work Life
230
Part time
Part Time Jobs
67
집값 사상 최고인데 금리 치솟는다…미 주택거래 '꽁꽁'
U.S. Life & Tips
204
주유시 내는 세금·수수료 갤런당 1.20달러나
U.S. Life & Tips
106
가주 진출 한국 기업 390개사… 1만3천여명 고용
Job & Work Life
339
그렇게 쫓아내더니…美선 항공편 9000건 취소, 조종사 대란
Job & Work Life
223
테슬라 차값 또 인상… 최대 6천 달러↑
U.S. Life & Tips
261
"직원 15인 이상 구인 광고할 때 임금 수준 공개"
Job & Work Life
374
"PAGA 포기각서 유효하다"
Job & Work Life
341
미국 실업수당 청구 23만건…직전 주보다 소폭 감소
Job & Work Life
264
한국행 항공료 '경유 항공편'도 비싸다
U.S. Life & Tips
322
“일 하실 분 없나요”… 구인난 심화 한인 업주들 ‘한숨’
Job & Work Life
607
▶ 2023년 5월3일부터 시행, 현재까지 1,330만명 발급…온라인 신청 후 DMV 방문
U.S. Life & Tips
367
커지는 'S의 공포'…美옐런 "인플레 받아들일 수 없는 수준"
U.S. Life & Tips
384
Personal assistant
Part Time Jobs
370
Personal assistant bilingual English/ Korean
Part Time Jobs
287
HANA CARE TEXAS 에서 같이 일하실 간호사 (RN/BSN/LVN) 구합니다. TX 지역
Part Time Jobs
124
넓어진 한인 기업 취업문호 '인재 모시기' 경쟁
Job & Work Life
1310
공무원 기회가 왔습니다! 도전하셔서 기회를 잡아 보세요!
Job & Work Life
18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