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0개 부스 로컬·한국 지자체 ‘판촉 장터’
By z9pxxxx Posted: 2022-09-22 10:01:53

▶ 넉넉한 인심·향수 자극, 먹거리·특산품 소개

▶ 미국시장 진출 교두보

 

올해 LA 한인축제 장터에서는 역대 가장 많은 280개 부스를 통해 한국의 다양한 농수산 특산물과 함께 한인·미국 업체들이 상품과 서비스 판촉행사를 벌인다. 21일 서울국제공원에서 업체들이 부스 입주를 준비하고 있다. [박상혁 기자]

 

 

LA 한인축제 농수산 엑스포 열기

볼거리와 먹거리가 가득한 제49회 LA 한인축제의 개막을 앞두고 한국 팔도의 특산물이 총집합하는 농수산 엑스포에 대한 관심이 높다. 축제의 백미인 장터에 설치된 부스는 올해 역대급 규모인 280개에 달한다. 총 116개 부스에 130여개 업체가 참가해 고국의 팔도 고향의 맛을 듬뿍 담은 신선하고 고품질의 농수산 식품들이 소개된다.

이번 엑스포에는 경상북도, 경상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충청북도, 강원도, 서울 등 10개 지자체가 대거 참가해 팔도의 먹거리와 특산품들을 선보이며 치열한 판촉전 경쟁을 벌일 예정이다. 재단 측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모든 먹거리와 특산품이 엑스포에서 모두 소개된다”며 “축제장을 찾는 관람객들은 최고 품질의 한국산 먹거리와 특산품을 믿기 어려울 정도의 싼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2006년 시작된 ‘농수산 엑스포’는 해를 거듭할수록 남가주 한인들과 타인종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재개되는 LA 한인축제이기에 참가업체의 규모가 더욱 커졌다.

농특산품의 우수성을 다시금 알리며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이고 미국 시장으로의 진출 기반을 강화하는 계기로 삼고 있다.

36개의 부스를 설치한 경상북도는 홍삼과 산양삼, 된장, 전통부각, 참기름을 비롯해 산마늘, 명이절임, 자몽참외잼, 도라지 정과, 상주곶감, 수수도라지조청 등 다양한 먹거리들을 준비했다. 또, 경상남도는 지리산과 남해의 청정해역에서 생산된 우수 농수산식품을 선보인다.

LA 한인축제 농수산 엑스포에 빠질 수 없는 강원도 특산물, 그리고 전라남도가 참굴비, 백조기, 건굴과 건홍합, 건오징어 등 냉동건해산물과 돌산갓김치, 참기름, 생들기름 등 농식품을 판매한다. 충청남도의 공주 특산물전, 충청북도의 제천 특산물전 역시 지나칠 수 없다.

또, 전국 100여 휴게소에서 판매되는 강원도 횡성 ‘옥두식품’이 치즈감자핫도그, 모짜렐라 치즈 핫도그, 모짜렐라치즈볼, 미니츄러스 등을 선보인다. 넉넉한 인심을 기대하게 하는 한국 업체들의 할인과 덤으로 다른 먹거리도 챙겨주는 장터의 모습은 고국에 온 듯한 향수를 느끼게 할 것이다. 먹거리와 특산물 외에 주방용품 등 일상에 필요한 생활용품도 소개된다.

LA 한인축제재단 배무한 이사장은 “3년 만에 열린 올해 축제에 참여 업체들의 기대가 크다”며 “마켓 특별전을 통해 구입할 수 있는 팔도 특산물과 먹거리가 이곳 엑스포에서 판매된다. 올해 수확한 것들로 만들어진 신선한 제품이자 ‘신토불이 상품’으로 믿고 구매할 수 있을 것”이라고 한인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했다.

한편 ‘제49회 LA 한인축제’는 오는 22일 올림픽과 놀만디의 서울국제공원에서 개막하며 한인사회 최대 축제의 하이라이트인 본보 주관 ‘제49회 코리안 퍼레이드’가 24일 오후 3시부터 올림픽가에서 화려하게 펼쳐진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아마존, 창고·배달노동자 시급 평균 1달러↑…격려? 노조 저지? New
Tax & Salary
35
내일부터 한국 ‘입국 후 PCR 검사’ 해제 New
Live Updates (COVID-19, etc.)
26
갱신 신청하면 영주권 2년 자동연장 New
U.S. Life & Tips
38
美 8월 개인소비지출지수 6.2% 올랐다… 인플레 우려 커져 매파 입김 거세질 듯 New
Talk & Talk
18
가주서 직원 채용시 급여 범위 공개 의무화됐다 New
Job & Work Life
39
아직도 강력한 美노동시장…실업수당 청구, 5개월만에 최저치 New
Job & Work Life
27
모기지 이자 7% 돌파 전망…급격한 금리 인상 여파 New
Talk & Talk
19
올 겨울 독감 ‘독하다’
Live Updates (COVID-19, etc.)
34
美주요언론도 IRA문제 조망…WSJ "투자만 하고 혜택에선 제외"
Job & Work Life
50
에어프레미아, 한국발 LA행 왕복 87만원
Travel & Food
59
버지니아 센터빌 하오루 중식당 파트타임 서버 구함
Part Time Jobs
10
“10년간 4천억달러 소요”…바이든 ‘학자금 대출탕감’ 논란 격화
U.S. Life & Tips
98
화이자, 美FDA에 오미크론용 백신 5∼11세 대상 긴급사용 신청
Live Updates (COVID-19, etc.)
90
아마존, 지난 7월 이어 내달 11·12일 또 대규모 할인 행사
U.S. Life & Tips
91
덴버공항 미국내 최악의 공항 7위
Travel & Food
89
바이든, '숨은 수수료' 공개 촉구…경쟁없는 자본주의는 착취"
Talk & Talk
87
모더나 개량 백신, 일부 공장 품질 문제로 미국서 공급난
Live Updates (COVID-19, etc.)
83
'킹달러'에 국제유가·금값도 급락…WTI 5.7%↓
Talk & Talk
86
280개 부스 로컬·한국 지자체 ‘판촉 장터’
U.S. Life & Tips
96
LA 한인축제 오늘 개막
U.S. Life & Tips
97
주택시장 10년 잔치 이제 끝난다… 거래 줄고 가격 하락
Talk & Talk
92
초기 투자 비용없이 고소득 자영업자가 될 수 없을까?
Job & Work Life
161
고물가에 내년 과세 소득기준 대폭 상향
Tax & Salary
117
학교·의료계 백신 미접종자 코로나19 검사 의무화 폐지
Live Updates (COVID-19, etc.)
60
‘조용한 사직’ 신드롬, 엔데믹시대 뉴노멀 되나
Job & Work Life
161
미국 직장인 절반, 사무실로 돌아왔다…팬데믹 이후 최대 규모
Job & Work Life
85
10년물 미 국채금리, 11년만에 첫 3.5% 돌파…경기침체 우려↑
Talk & Talk
73
소비자 78% “주택시장 침체 올 것”
Talk & Talk
64
바이든 "미국은 코로나 팬데믹 끝났다"…사망자 하루 19명
Live Updates (COVID-19, etc.)
73
28조원에 피그마 매각한 딜런 필드, 창업 10년만에 '억만장자'
Job & Work Life
174
美, 돈세탁 등 암호화폐 불법활용 차단위해 "포괄행동계획 시행"
Tax & Salary
149
WHO 총장 "코로나19 대유행 끝이 보인다…사망자 수 최저"
Live Updates (COVID-19, etc.)
149
세금 미보고 과태료 IRS 환급 시작…30일까지 자동으로 처리
Tax & Salary
152
이정재 남우주연상 황동혁 감독상…美에미상 거머쥔 '오겜'
Talk & Talk
150
비싼 개스값에 한인들 “전기차 사볼까”
U.S. Life & Tips
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