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로라도, 가장 헌신적인 반려 견주 전국 1위
By 8xsxxxx Posted: 2023-03-28 09:35:06

 

미전역 견주 1만명 대상‘포브스 어드바이저’설문조사 결과

 

 

 개들이 가장 충성스러운 인간의 동반자라는 사실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또한 미국인들의 반려견 사랑이 유난하다는 것도 주지의 사실이다. 최근 포브스 어드바이저(Forbes Advisor)의 조사에 따르면, 견주들은 그들의 개를 위해 직업적, 재정적, 개인적인 희생을 기꺼이 한다는 것을 발견했다.

특히 콜로라도의 견주들이 자신의 반려견에게 가장 헌신적인 것으로 조사돼 관심을 끌고 있다. 한마디로 콜로라도 주민들의 개 사랑이 미국에서도 ‘최고’라는 의미다. 이는 포브스 어드바이저가 미전역 1만명의 견주들을 대상으로 7가지 주요 지표에 걸쳐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어느 주의 견주들이 가장 헌신적인지에 대해 순위를 매긴 결과다. 콜로라도는 100점 만점에 100점을 받아 가장 헌신적인 견주 전국 순위에서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이번 조사에서 콜로라도의 견주들은 개들을 위해 아파트에서 마당이 있는 집으로 이사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한 비율이 19.5%로 50개주 가운데 두 번째로 높았다. 또한 콜로라도 견주의 7%는 반려견을 위해 재택근무를 선택하거나 반려견 친화적인 회사로 아예 직장을 옮겼다. 이 비율은 매사추세츠, 오하이오주와 함께 공동 3위를 기록했다. 전국에서 6번째로 높은 비율인 응답자의 11%는 원격근무가 가능하거나 반려견 친화적인 회사라서 마음에 들지 않은 직장이지만 참고 다니고 있다고 답했다.

이밖에도 콜로라도의 견주들의 43.5%는 개를 키우는 비용을 감당하기 위해 더 빠듯한 예산으로 살고 있다고 응답함으로써 아칸소, 미시시피주와 함께 전국에서 4번째로 그 비율이 높았다.

 

콜로라도에 이어 가장 헌신적인 견주 전국 2위는 94.41점을 획득한 버지니아주였고 이어 조지아주가 3위(92.45점), 앨래스카주 4위(91.99점), 네바다주 5위(87.92점), 텍사스주 6위(81.42점), 아칸사·워싱턴주 공동 7위(80.97점), 델라웨어주 9위(71.15점), 오레곤주가 10위(70.69점)에 각각 랭크됐다. 반면, 꼴찌는 펜실베니아주로 0점이었으며 몬태나주가 49위(1.06점), 메인주 48위(1.96점), 미조리주 47위(8.96점), 미시간주가 46위(9.06점)를 기록해 최하위권 5개주에 이름을 올렸다. 이밖에 주별 순위를 살표보면, 캘리포니아주가 13위(66.31점), 뉴욕주 15위(62.39점), 일리노이주 17위(59.82점), 뉴멕시코주 20위(54.83점), 유타주 24위(44.86점), 캔사스주 38위(25.68점), 와이오밍주 39위(25.63점), 네브라스카주는 45위(10.12점)를 기록했다. 

 

출처 : 미주중앙일보 덴버
 

 

Title View
[공지] JobKoreaUSA 한국 & 미국 기자단 모집
06/28/2024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미국 경제 향후 성장세 둔화되나 New
Talk & Talk
19
2주 이상 실업수당 청구…2년7개월만에 최고 수준 New
Job & Work Life
27
“최악의 글로벌 IT 대란 정상화까지 몇주 걸릴 수도” New
Talk & Talk
21
삼성 갤럭시, 올림픽을 찍는다
Talk & Talk
43
아이폰도 결국 ‘접는다’… 애플 폴더폰 2026년 출격
Talk & Talk
75
한국 갈비 사러 ‘트레이더 조’에 간다
Travel & Food
85
연준 인사 “기준금리 인하 타당한 시기 점점 가까워져”
Current Economy
57
소비자들 지갑 연다… 금리 인하 ‘청신호’
Current Economy
47
LA 폐수 속 코로나 수치 급등
Live Updates (COVID-19, etc.)
90
극심 폭염 미 경제 흔든다…“연 $1천억 피해”
Current Economy
64
나사가 달 착륙 음모론 영화에도 지원한 이유는?
Talk & Talk
61
“위기의 삼성전자, SK하이닉스에 인력 뺏길 위험”
Talk & Talk
48
한국 운전면허 있으면 켄터키주 면허 시험 없이 취득
Talk & Talk
84
가족·취업이민 대부분 ‘제자리’
Visa,Green Card,Citizenship
110
“여행 온 김에 그냥 눌러살까?”… 베트남이 1위
Travel & Food
63
모기지 금리도 6%대로
Current Economy
82
‘끈끈한 인플레’ 꺾였다…“올 3회 금리인하” 기대도
Current Economy
58
대선 불확실성 확대… 금·달러 안전자산 상승 촉발하나
Current Economy
42
식료품 가격 인상에 뿔난 소비자들 지갑 닫았다
Current Economy
48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만들라”
Visa,Green Card,Citizenship
211
KITA, ‘캘리포니아 한국기업협회’로 변경
Talk & Talk
138
트위터 해고자 소송 패소…퇴직금 등 5억달러 요구
Job & Work Life
156
신규 실업보험 청구 1만7,000명 감소
Job & Work Life
165
인플레 드디어 잡혔다…소비자물가 3.0% 둔화
Current Economy
153
쓰레기 얼음 산 된 에베레스트… "캠프 한 곳에만 50t 쌓였다"
Travel & Food
431
파월 "금리, 빨리 내려도 문제지만...너무 늦어도 경제 약화"
Current Economy
494
원·달러 환율 상승세…1,380원대 다시 올라
Current Economy
434
미 스타트업 투자, 2년 새 최대
Current Economy
390
‘외국인 살기좋은 나라’ 파나마·멕시코 등 상위
Talk & Talk
362
올해 상반기 국적항공사 승객 4,756만명…역대 최다
Travel & Food
313
‘가주 엑소더스’… 인근 주들 주택가격 ‘들썩’
Talk & Talk
272
값 올리던 소비재 기업들… 이제 할인 확대
Talk & Talk
581
미친 주택보험료… 또 30% 인상
Talk & Talk
388
가주정부, 물 사용 영구적으로 제한한다
Talk & Talk
312
팜스프링스 124도까지… 남가주 강력 폭염 ‘몸살’
Talk & Talk
4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