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권 문호 전면 동결…국무부, 11월 비자블러틴 발표
By 1aqxxxx Posted: 2023-10-11 09:26:01

 

취업 2순위 발급만 1주 진전

영주권 문호가 전면 동결됐다.  
 
국무부가 6일 발표한 2023년 11월 비자 블러틴에 따르면, 가족이민 전순위의 비자발급 우선일자·접수가능우선일자 모두 단 하루도 이동하지 못했다.  
 
가족이민 문호 순위별로 보면 가족이민 1순위(시민권자 성년 미혼자녀), 2A순위(영주권자 직계가족), 2B순위(영주권자 21세 이상 성년 미혼자녀), 3순위(시민권자 기혼자녀), 4순위(시민권자 형제자매) 등의 비자발급 우선일자와 접수가능우선일자가 모두 동결 상태를 유지했다.  
 
직전달 발표된 10월 비자 블러틴에서 가족이민 문호는 2A순위 비자발급 우선일자만 기존 2018년 1월 1일에서 1년 1개월 넘게 전진한 바 있는데, 11월 문호에선 모두 동결 상태를 유지했다.  
 
취업이민 문호 역시 대부분 동결 상태를 이어갔다.  
 
취업이민 2순위(석사학위 소지자 또는 5년 경력 학사학위 소지자)의 비자발급 우선일자만 지난달에 이어 일주일 전진했다. 이에 따라 취업이민 2순위의 비자발급 우선일자는 기존 2022년 7월 8일에서 2022년 7월 15일로 업데이트됐다. 다만 취업이민 2순위 접수가능우선일자는 2023년 1월 1일로 10월 문호와 같은 수준을 이어갔다.  
 
취업이민 3순위(학사학위 숙련), 취업이민 3순위 비숙련 부문, 취업이민 4순위(종교이민) 등도 문호가 전면 동결됐다.  
 
취업이민 문호 중에서는 1순위(글로벌 기업 간부·세계적인 특기자)와 5순위(투자이민)만 비자발급·접수가능우선일자 모두 오픈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취업이민 1순위의 경우 앞서 10월 문호에서 비자발급 우선일자 컷오프가 없어지고 오픈으로 개선된 바 있다.  

 

 

출처 : 미주중앙일보

Title View
[공지] “차별화된 서비스로 종합보험 시장 공략” 잡코리아USA 브랜든 이 대...
04/10/2023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광장시장서 만둣국 먹고, 한복 입고… MLB 스타들 서울나들이
Talk & Talk
151
美는 왜 삼성에 예상치 3배인 8조 쐈나... 거세진 반도체 패권 ‘쩐의 전쟁’
Talk & Talk
95
달러샵부터 맥도날드까지… 저소득층 소비력 감소 ‘고심’
Talk & Talk
41
부산, LA 항만과 물류사업 추진
Talk & Talk
41
“조선·해운산업, 미중 무역전쟁의 새 전쟁터 부상”
Job & Work Life
138
“LA로 오세요”… 한국서 ‘할리웃 품은 LA’ 홍보 나선다
Travel & Food
58
틱톡, ‘금지법안’ 전혀 대비못해… 500만 사업자들 ‘조마조마’
Talk & Talk
115
글로벌 기업 배당 최대 작년 1조6천억, 5.7% ↑
Talk & Talk
47
고금리에 연방정부 이자부담 ‘눈덩이’
Talk & Talk
51
테크 신생기업들 긴축… 고용·주식보상 축소
Job & Work Life
384
‘품질 논란’ 보잉 인도 지연에 발 묶인 항공사
Travel & Food
54
바이든, 일본제철의 US스틸 인수 공개 반대 “美기업으로 남아야”
Talk & Talk
50
패스트푸드 최저임금 인상 임박 “가격 요동 우려”
Job & Work Life
68
에어비앤비, 내달 30일부터 실내 감시카메라 설치 금지
Travel & Food
20
웨이모 LA서 로보택시 상용화…14일부터 2주간 무료로
Talk & Talk
34
백신 기피 또 확산…이번엔 홍역
Talk & Talk
31
학생 빚 덜어주려 대학들 나섰다…‘무대출’ 재정 보조 정책 도입
College Life
36
유학생 도움받던 캐시잡 사라진다
Job & Work Life
92
한국식 산후조리 전국서 열풍…LA지역 “7월까지 예약 꽉차”
Talk & Talk
20
웃돈 붙던 전기차 1만불까지 할인
Talk & Talk
38
‘시민권자도 내국인 입국대’ 안내 강화
Travel & Food
33
2월 소비자물가 3.2% 올라… 예상치 초과
Talk & Talk
253
인플레·고금리 그늘… 주택, 작아지고 저렴해졌다
Talk & Talk
70
“손해봐도 할 수 없다”… 생활고 401(k) 조기인출 급증
Talk & Talk
74
“기독교 유튜버라고 해고”… 삼성 피소
Job & Work Life
93
제주산 감귤 가공품 월마트에 상륙 전망…선키스트 브랜드로 시판
Travel & Food
70
4년 전보다 80% 더 벌어야 집 장만…높은 모기지·신축 감소 영향
Talk & Talk
55
하루 200만원에도 K-산후조리원 열풍…美엄마 4000명 줄섰다
Talk & Talk
55
차고·옷장·다락방·지하실…뭐든 빌려줘요
Talk & Talk
37
고용, 왜 이리 강한가 봤더니…이민자 덕
Job & Work Life
80
한인여행업계 "수퍼블룸 특수 잡아라"
Travel & Food
49
죽음의 '美 만리장성'…매일 1만명이 목숨 걸고 국경 넘는다
Talk & Talk
45
미 하원서 ‘틱톡 금지법’ 통과
Talk & Talk
35
가주 고용시장 ‘먹구름’… 일자리 둔화·실업자 증가
Job & Work Life
99
‘세계 최고 갑부’… 이번엔 루이뷔통 회장
Talk & Talk
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