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로 인한 자동차 보험 할인혜택 알고 계신가요?
View: 8785
By rsmxxxx Posted: 2020-04-09 11:44:51

 

 

코로나 바이러스 발생으로 인해 대부분의 미국인들이 재택 명령을 받고 있기 때문에 도로는 평소보다 조용하고 안전합니다. 그렇다면 왜 우리는 일반 자동차 보험료를 계속 지불해야 하나요?

 

많은 보험사들이 이 질문에 대해 놀라운 답을 가지고 있습니다: “고객은 자동차 보험료를 지불하지 않아도 되어야 합니다.”

 

Allstate는 이번 주 고객의 4월과 5월 보혐료가 15% 줄어든다고 발표했습니다.

Allstate 최고 경영자 토마스 윌슨(Thomas Wilson)은 화요일 CNBC에게 “할인금액을 신용카드에 적용하거나 당좌 계좌에 넣을 수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American Family Insurance는 차량 당 고객에게 $50을 반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소비자 연맹의 보험 전무가인 Douglas Heller는 보험사 할인 발표는 점점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Liberty Mutual은 향후 2개월 동안 고객에게 자동차 보험료를 15% 할인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Geico는 10월 7일 이전에 보험 혜택을 갱신하거나 새로 구매한 보험 혜택에 대해 동일한 금액의 크레딧을 제공할 것입니다. 금일(2020년 4월 8일) USAA는 자동차 보험 보유자가 2개월 보험료에 대한 20%의 크레딧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전문가는 많은 미국인들이 집안에 머무르게 되며 자연스럽게 사고 감소로 보험 청구가 85% 이상 줄어들 수 있다고 계산합니다. 그 결과 보험회사는 약 1천억 달러를 절약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Progressive와 Nationwide를 포함하여 미국 최대의 자동차 보험사 중 일부는 아직까지 소비자에게 할인을 제공하지 않았습니다. Heller는 이 행위는 보험회사로서 부끄러운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현재 많은 사람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자동차 보험료에 많은 비용을 쓰지 않아도 되는 시기이며 보험회사들은 예전과 같은 클레임을 지불하지 않기 때문에 그들은 점점 더 많은 돈을 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Nationwide의 대변인은 회사가 고객에게 보험료 할인을 제공할 계획인지 말할 수 없었습니다. 대신 그는 회사가 코로나 팬데믹(세계적으로 전염병이 대유행하는 상태) 기간 동안 보험 계약자에게 허용한 다른 옵션 (예. forbearance 또는 수수료 면제).

 

Progressive는 의견 요청에 즉시 응답하지 않았습니다.

보험회사로부터 할인 제공을 받지 않았거나 제공받은 혜택에 대해 불만족하는 경우, Heller는 회사에 전화를 걸어 요즘 거의 운전을 하지 않는다는 것을 설명하기를 권장합니다. 그는 보험료를 $700 감액한 사례를 들으며 본인 의사를 보험회사에 분명히 표현한다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거라고 말합니다.

 

코로나 팬데믹 동안 차가 먼지에 쌓이고 있다고 해도 전문가들은 보험을 완전히 취소하려는 유혹에 저항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일부 보험사들은 보험이 만료된 사람에게 더 많은 비용을 청구하기 때문입니다.

 

귀하의 보험사가 코로나로 인한 보험 할인제도를 시행하고 있는지 연락하여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각 보험회사 혜택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하세요:

 

https://www.progressive.com/support/covid19/

https://www.travelers.com/about-travelers/covid-19-coronavirus-update

https://newsroom.statefarm.com/covid-19

https://www.amfam.com/about/coronavirus/relief-payment

https://www.libertymutual.com/covid-19

https://www.safeco.com/covid-19

https://www.allstate.com/covid.aspx

https://www.farmers.com/covid-19-notice/

https://www.geico.com/about/coronavirus/

 
 
Title View
[이벤트] (마감) 커뮤니티 2차 댓글 이벤트: 나의 첫 직장 Salary 공유하기! [23]
2019-07-22
5156
[공지] 자기 소개서 영상으로 올리고 취업 확률을 높이세요!
2020-05-26
784
[공지] 🔔 제 3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2019-09-10
4732
[공지] 잡코리아USA 커뮤니티 공지사항
2019-06-27
1101
$30,000까지 경기부양 정부지원 10월 9일부터 신청
Live Updates (COVID-19, etc.)
2248
성공의 상징이었던 Bank of Hope, 코로나 위기에 놓여
Live Updates (COVID-19, etc.)
3381
[LA총영사관] 코로나19 미정부 Grant 신청을 돕는 자원봉사자 모집
Live Updates (COVID-19, etc.)
365
미국 내년 3분기쯤 충분한 코로나백신 보유할 것
Live Updates (COVID-19, etc.)
965
실업수당 신청 100만 건 이하로 떨어져...정리해고 여전히 증가
Live Updates (COVID-19, etc.)
983
LA 카운티 미용실, 이발소 실내 서비스 재개
Live Updates (COVID-19, etc.)
664
급여세액연체에 참여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Live Updates (COVID-19, etc.)
964
코로나로 인해 캘리포니아 임대료 두배로 낮춰
Live Updates (COVID-19, etc.)
1371
모더나 코로나 백신 노인환자 대상 소규모 실험에 유망한 결과 보여
Live Updates (COVID-19, etc.)
753
500만명 이상 300달러 추가 실업수당 당장 받지 못해
Live Updates (COVID-19, etc.)
1479
공화당 소규모 코로나 자극 법안 발의 예정
Live Updates (COVID-19, etc.)
1349
미국 코로나 바이러스 제3막 가지게되…‘더 널리 퍼질 것’
Live Updates (COVID-19, etc.)
1218
뉴욕시 박물관, 문화기관 재개 계획 및 날짜
Live Updates (COVID-19, etc.)
816
박현 교수 "난생 처음 본 후유증…완치란 말에 속지말라"
Live Updates (COVID-19, etc.)
596
뉴욕 헬스장 다음 주 초 재개 허용...뉴욕시 좀 더 기다릴 것
Live Updates (COVID-19, etc.)
824
LA시 외각 지역 주민을 위한 임대료 지원 신청 월요일부터 시작
Live Updates (COVID-19, etc.)
590
2차 지원금 8월에 지급되지 않는다
Live Updates (COVID-19, etc.)
4201
트럼프, 주당 실업급여 400달러 추가 지원 대책 서명
Live Updates (COVID-19, etc.)
1656
틱톡, 위챗 중국 모기업에서 팔리지 않을 경우 45일 안에 미국 내 영업 금지
Live Updates (COVID-19, etc.)
956
코로나로 인해 17,000명 이상의 캘리포니아 죄수들 조기 석방
Live Updates (COVID-19, etc.)
654
FDA, 사용하지 말아야할 손세정제 100개에 이르러
Live Updates (COVID-19, etc.)
2033
공화당 나이 상관없이 일 인당 1,000달러 경기부양 보조금 제안
Live Updates (COVID-19, etc.)
1692
미국 경제 사상 최악의 분기 기록: 2분기 성장률 32.9%
Live Updates (COVID-19, etc.)
544
LA 카운티 필수 근로자, 저소득 가정 위한 코로나19 육아 바우처
Live Updates (COVID-19, etc.)
559
캘리포니아 마스크 미착용 시 벌금 부과
Live Updates (COVID-19, etc.)
1085
캘리포니아 최저임금 인상, 내년 계획대로 시행
Live Updates (COVID-19, etc.)
1088
오피스 임대료는 떨어지는데 아파트는 여전
Live Updates (COVID-19, etc.)
670
캘리포니아 600달러 실업급여 지속할 수도
Live Updates (COVID-19, etc.)
1596
2차 코로나 지원금 자격요건
Live Updates (COVID-19, etc.)
3297
FDA, 손세정제로 인한 메탄올 독성 보고 증가
Live Updates (COVID-19, etc.)
658
경기부양 협상: 공화당, 1조 달러 경기부양책 공개
Live Updates (COVID-19, etc.)
1230
주말동안 132건의 위반...뉴욕 술집, 레스토랑 다시 문 닫을 수도
Live Updates (COVID-19, etc.)
713
조지아 24시간안에 코로나 확진자 증가 최고기록
Live Updates (COVID-19, etc.)
630
LA카운티 사업체 코로나 건강질서 위반 시 $500 벌금
Live Updates (COVID-19, etc.)
486
미국 코로나 확진자 400만 넘어...의료전문가 등 국가 재셧다운 요구
Live Updates (COVID-19, etc.)
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