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록콜록’ 호흡기 환자 병원들 ‘북적’
By wp8xxxx Posted: 2023-12-27 10:06:25

▶ 독감·코로나·RSV 겹쳐

▶ 한달 이상 기침 계속…CDC “지금이라도 백신을”

 

 

LA 한인타운에 거주하는 50대 이모씨는 지난달부터 기침이 멈추지 않는다. 약국에서 약을 사먹어도 도통 기침이 사그라들 기미가 보이지 않았다. 이씨는 한달이 넘도록 기침이 멈추지 않아 일상 생활에 어려움이 많다고 호소했다. 사무실에 출근해서도 계속 마른 기침이 나와 하루 종일 마스크를 쓰고 주변에 앉은 동료들의 눈치를 보며 일을 한다고 털어놨다.

장기간 기침 감기를 앓는 건 비단 이씨만의 사례가 아니다. 이번 겨울 남가주 지역에서는 유난히 호흡기 질환을 앓는 환자가 대폭 늘어났다. 남가주 지역 한인 내과와 클리닉들에는 한인 감기 환자들이 북적이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 공식 종료 이후 많은 사람들의 면역력이 약해진데다 연말 시즌 여행을 떠나거나 송년 모임에 참가하는 경우가 증가하면서 감기 환자가 급증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연방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최근 호흡기 환자가 전국적으로 증가했다. 지금까지 최소 530만명이 발병했고 그 중 5만4,000명이 입원했다. 사망자만 3,200명에 달한다. CDC는 최근 “올 겨울 호흡기 질환퇴치를 위한 예방접종이 시급히 필요하다”면서 미국 전역의 의사들에게 건강경보를 발령했다. CDC는 남은 시즌 동안 환자들을 코로나19, 독감 및 호흡기 세포융합 바이러스(RSV)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예방주사를 꼭 맞아야 한다고 권고했다.

정준 내과 전문의는 “요즘 다른 의사 선생님들과 이야기를 나눠봐도 유독 기침이 오래가는 환자들이 예전에 비해 많은 것 같다”며 “팬데믹 이후 사람들의 면역력이 약해졌고, 백신 피로감으로 백신 접종률도 낮아져 감기 환자가 많은 게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정준 전문의는 이어 “코로나, 독감, 감기 등을 앓은 후 염증이 몸에 남아 마른 기침을 하게 되는데 길게는 두달까지도 기침이 나올 수 있다”며 “사람마다 기침이 오래 가는 이유는 다 다르기 때문에 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는게 가장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기침은 원래 감기나 이물질이 기관지부위에 생겨서 그것을 뱉어내기 위한 자연스런 신체의 반응이다. 기침을 통해 이런 부산물 즉 가래들을 몸 밖으로 내보내야 하는데 이런 가래와 같은 물질이 없어지지 않고 계속 생기거나 기침이 오래되면서 기관지가 확장되면 나중엔 가래가 없어도 기침을 계속하게 된다.

이를 만성기침이라고 하기도 하고 마른기침이라고 하기도 한다. 이 마른기침을 멈추지 않고 계속하게 되면 만성 기관지염이 되기도 하고 폐 안의 공기주머니가 확장이 된 상태에서 줄어들지 않아서 자꾸만 더 기침을 하게 된다.

심하면 폐렴증상으로 가기도 한다. 그러므로 가래가 일단 없어지면 이 마른기침을 빠른 시간내에 멈출 수 있게 해야 하는데 항생제 등을 장기간 복용하면 위나 장을 상하게도 하고 항생제에 내성이 생겨 나중에 정말 필요할 때에 항생제가 몸에 듣지 않게 되는 경우가 생기기도 한다.

연태흠 한일한의원 원장은 “일단 기침을 오래 한 경우 찬 것은 무조건 피해야 한다”며 “80%이상 기침이 좋아졌다고 해도 아이스크림과 같은 찬 음식을 먹으면 다시 기침을 심하게 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물은 자주 마시되 조금씩 천천히 목을 적셔주듯 마시는 게 좋고, 따뜻하거나 미지근한 물이 좋다”고 덧붙였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차별화된 서비스로 종합보험 시장 공략” 잡코리아USA 브랜든 이 대...
04/10/2023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가주 세대 불과 18%만 주택구입 재정능력 갖춰’ New
Current Economy
0
美 강타한 의약품 부족 사태… 한국도 영향권 New
Talk & Talk
18
이란 대규모 공습 막아내려 이스라엘 하룻밤 1.4조원 썼다 New
Talk & Talk
10
美, 삼성전자에 반도체 보조금 64억달러 파격 지원 New
Talk & Talk
12
바이든, 추가 학자금 대출 탕감 New
Talk & Talk
11
가족이민 문호 큰 폭 진전 New
Visa,Green Card,Citizenship
16
미국서 난민 신청 10년새 12배로 New
Talk & Talk
9
오늘, 연방·주 소득 세금보고 마감 New
Tax & Salary
10
“멀어진 내집 마련”… 모기지 금리 7%로 재상승 New
Current Economy
4
애플 아이폰15부터 수리비 싸진다 New
Talk & Talk
5
‘킹달러’에 유학생·주재원 ‘한숨’… 여행객은 ‘환호’ New
Current Economy
6
주택가 사상 최고… 멀어지는 ‘내집 마련 꿈’
Talk & Talk
81
남가주 수도료도 급격히 오른다
Talk & Talk
93
우표값 또 오른다 7월부터 73센트로
Talk & Talk
21
LA-한국 항공 여행객 꾸준히 증가
Travel & Food
86
연방 노동부, SK 배터리에 또 과징금
Job & Work Life
84
연방 법무부, 일본제철의 US스틸 인수 제동
Current Economy
68
애플, 아이폰 생산 ‘탈중국’ 가속
Current Economy
35
‘집 사려면 연소득 11만달러 필요’
Talk & Talk
11
가장 부자 지역은 뉴욕… LA는?
Talk & Talk
39
신규실업수당 청구 21만건… 한주새 1만1,000건↓
Job & Work Life
75
3월 도매물가 전월대비 0.2% 상승
Current Economy
61
안보심사 협조 않는 외국 투자자 벌금 20배 ‘껑충’
Current Economy
96
좀처럼 안 잡히는 물가… 11월 대선에도 영향 주나
Current Economy
24
가주 실업수당 신청… 이제 한국어로 편리하게
Job & Work Life
75
US스틸, ‘일본 제철의 인수’ 안건통과 전망
Talk & Talk
43
테슬라, 100년 컨베이어 시스템 탈피
Talk & Talk
28
MS 이어 애플도 간다…새 테크허브로 뜬 플로리다
Talk & Talk
66
“가장 한국적인 디자인…세계서 통해”
Talk & Talk
47
미 생활가전 시장 점유율 삼성전자·LG·GE·월플 순
Talk & Talk
42
주 4일 근무 도입주장 확산…“생산성 더 올라”
Job & Work Life
60
공격적 긴축 정책에 연준도 타격 심각
Current Economy
13
“정책·혁신 없어 성장 둔화” IMF, 세계경제전망 보고서
Current Economy
25
국제유가, 지정학적 위험에 다시 90달러대
Current Economy
16
WTO, 올해 무역 성장률 2.6%로 하향
Current Economy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