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보기
크레딧리포트 오류 2년새 2배 급증
By cboxxxx Posted: 2024-02-22 10:53:06

 

2021년 이후 크게 늘어나
개인·대출정보·연체기록 등
작년 불만접수 64만5000건

 

 

크레딧리포트 오류가 2021년 이후 두 배 이상 증가하여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최근 소비자금융보호국(CFPB)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크레딧리포트 오류에 대한 불만 접수 건수가 64만5000건이나 됐다. 이는 2021년 30만8000건에 비해 약  109.09%나 폭증한 것이다. 불만의 대부분이 잘못된 개인 및 대출 정보와 연체기록 오류 등으로 나타났다.
 
소비자 권익 옹호 단체워크머니의 수석 대변인 안자리시카리아는 “크레딧리포트는 대출 가능 여부, 대출 이자율 설정뿐만 아니라 직장이나 아파트를 구할 때도 매우 중요하다”며 “오류로 신용 조회가 안 되거나 크레딧 점수가 떨어지면 재정적으로도 손해를 입게 된다”고 강조했다.  
 
컨수머리포트의 정책 분석가인 라이언 레이놀즈는 “크레딧리포트 오류가 증가한 이유는 소비자들이 전보다 크레딧리포트를 자주 확인해서 오류가 더 많이 발견되는 것이거나 금융기관, 신용정보기관 등이 신용 정보를 신속하게 업데이트하지 않아 발생하는 시스템적 오류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크레딧리포트 오류 발견 시 ▶크레딧보고 신용평가 업체에 분쟁 제기 ▶수정에 필요한 명세서, 지불 기록 등 각종 증빙 서류 준비 ▶오류 수정 요청서 작성 ▶자료 사본 만들어 보관하고 업체에 보내면 된다. 이후에도 분쟁이 해결되지 않으면 CFPB에 불만을 제기한다.
 
전문가들은 크레딧리포트를 확인해서 오류 유무를 파악하는 게 신용점수 유지와 신분도용 방지에 유용하다고 조언했다. 3대 신용평가 업체인 에퀴팩스, 익스피리언, 트랜스유니온은 매주 한 번씩 크레딧리포트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출처 : 미주중앙일보

 

 

Title View
[공지] JobKoreaUSA 한국 & 미국 기자단 모집
06/28/2024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텍사스 휴스턴에서 '조선'을 만난다
Travel & Food
484
‘10%이상 해고’ 칼바람에 떠는 테슬라 직원들 “오징어게임 같아”
Job & Work Life
991
팬데믹 치른 올해 대졸자, 불확실성 커진 취업시장 내몰려
Job & Work Life
853
공항·대형 행사 방문객 셔틀 서비스
Talk & Talk
466
금리인하 기대… 금·은 등 귀금속 고공행진
Current Economy
579
“AI 이젠 거짓말까지”… 커지는 속임수 능력 ‘경고등’
Talk & Talk
650
MS, AI 탑재 ‘코파일럿+PC’ 출시… “가장 빠른 AI 지원 윈도 PC”
Talk & Talk
637
“대학 컴사 취업 따논 당상 옛말…테크업계 취업문 좁아져”
Job & Work Life
784
“해외로 근무지 옮겨라”… MS, 中 AI 엔지니어 800명에 제안한 속사정
Talk & Talk
2113
LA 작년 관광객 한국인이 5위
Travel & Food
696
넷플릭스 광고요금제 가입자 급증
Talk & Talk
692
‘피콕·넷플릭스·애플TV’ 스트리밍 묶은상품 출시
Talk & Talk
512
“틱톡처럼 될라”…중국 ‘테무·쉬인’ 미국 비중 낮춰
Talk & Talk
542
신규 실업수당 청구 예상치 상회
Job & Work Life
1909
인플레 둔화… 9월 금리인하 전망 70% 넘어
Current Economy
932
식품·외식 가격 급등…“소ㆍ돼지 대신 닭고기”
Travel & Food
508
다우, 장중 4만달러 첫 돌파…‘상승장’ 확산
Current Economy
359
“공원서 풀스톱 안해 티켓, 알고 보니…”
Talk & Talk
509
美 "위장취업 北 IT노동자에 500만불 현상금"
Talk & Talk
455
가장 살기좋은 주는 ‘유타’
Talk & Talk
537
넷플릭스, 올해부터 3년간 크리스마스에 미국프로풋볼 경기 중계
Talk & Talk
533
4월 소비자 물가 3.4%↑…올해 첫 상승세 완화
Current Economy
485
월마트 수백명 정리해고···51개 건강클리닉도 폐쇄
Job & Work Life
984
생산자물가 전월비 0.5%↑ 전년동기 대비 2.2% 상승
Current Economy
500
‘코로나 특수’ 기업들···지금은 주가 3분의 1↓
Current Economy
474
국제유가, 82달러로 하락···수요 둔화에 3월래 최저
Current Economy
410
미, 중국 전기차 관세 100%로 대폭 인상
Talk & Talk
432
“극적으로 동화 읊어줘” 하니 성우 말투로 줄줄... 新인류 AI
Talk & Talk
474
가주 ‘전기요금 체계’ 크게 달라진다
Talk & Talk
436
가주 공립학교 교사 연봉 미국서 가장 높다
Job & Work Life
1846
집값 2020년 이후 47.1%↑… “공급 부족·모기지 금리 등 때문”
Current Economy
286
4월 도매물가 전월대비 0.5%↑…서비스물가가 상승 주도
Current Economy
1172
파월 의장 “美 인플레 지표 다시 둔화할 것으로 기대”
Current Economy
758
미 기업들 ‘짠물 경영’에 1분기 순이익 증가
Current Economy
564
“여전히 높은 주택 렌트… 금리인하 막을 수도”
Current Economy
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