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보기
미 상위 1% 부자, 자산 45조달러
By tbtxxxx Posted: 2024-04-01 10:52:05

▶ 지난 4분기 2조달러 급증

▶ 주식투자 비중 제일 높아

 

 

미국 내 자산 상위 1%의 작년 말 현재 총자산 규모가 주식 호황에 힘입어 44조6,000억달러로 불어나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고 CNBC방송이 지난달 28일 보도했다.

연방준비제도(FRB·연준)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이런 결과는 이들의 자산이 지난해 4분기 2조달러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연준이 정의한 상위 1%의 총 순자산은 1,100만달러 이상을 보유한 사람들을 말한다. 이들은 미국 전체 부의 30%를 가지고 있다.


특히 상위 1%가 보유한 기업 주식과 뮤추얼펀드의 가치가 전 분기 17조6,500만달러에서 19조7,000만달러로 급증했다.

부동산 가치도 소폭 상승했으나 보유 중인 비상장 주식의 가치는 하락, 서로 상쇄되는 등 주식을 제외한 자산의 가치는 큰 변동이 없었다.

작년 4분기의 자산가치 상승은 2020년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이후 시장 급등으로 시작된 전례 없는 호황의 연속선상에 있는 것이다. 이에 따라 상위 1%의 자산은 2020년 이후 지금까지 15조달러, 즉 49%나 증가했다. 미국 중산층의 자산도 같은 기간 50% 늘었다.

이와 함께 상위 10%가 보유하는 주식과 뮤추얼펀드가 전체의 87%나 되고 상위 1%가 거의 절반을 가지고 있는 등 주식이 일부 상위층에 집중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비해 중산층과 저소득층의 자산은 주식보다 임금과 주택 가치에 더 많이 의존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찰스 슈왑의 리즈 안 손더스 수석 투자전략가는 상위 1%의 자산에서 주식이 차지하는 비중이 37.8%나 되는 등 갈수록 커지고 있지만, 부유층은 소득 상당 부분을 소비할 필요가 없어서 상위 1%의 주식자산 증가가 소비경제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CNBC는 올해 들어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가 이미 10% 이상 상승했기 때문에 부유층의 자산은 이미 사상 최고를 경신했을 것이라면서, 2021년과 2022년에는 임금 상승과 주택가격 급등으로 불평등이 소폭 감소했으나 이후 부의 격차는 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되돌아갔다고 덧붙였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차별화된 서비스로 종합보험 시장 공략” 잡코리아USA 브랜든 이 대...
04/10/2023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이러다 소매체인 다 없어지겠네 New
Talk & Talk
0
100년 만에 다시 파리서 열리는 올림픽... 16일 성화 채화 New
Talk & Talk
1
삼성, 애플 밀고 1위 탈환 1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New
Talk & Talk
1
3월 소매판매 전월대비 0.7% 증가 ‘호조’ New
Current Economy
2
한국 ‘당근’… 미국·캐나다 본격 진출 New
Talk & Talk
1
테슬라, 전세계 인력 10% 이상 감축 New
Job & Work Life
1
원·달러 환율, 연고점 또 경신 마감 New
Current Economy
1
‘가주 세대 불과 18%만 주택구입 재정능력 갖춰’ New
Current Economy
0
美 강타한 의약품 부족 사태… 한국도 영향권 New
Talk & Talk
18
이란 대규모 공습 막아내려 이스라엘 하룻밤 1.4조원 썼다 New
Talk & Talk
10
美, 삼성전자에 반도체 보조금 64억달러 파격 지원 New
Talk & Talk
12
바이든, 추가 학자금 대출 탕감 New
Talk & Talk
11
가족이민 문호 큰 폭 진전 New
Visa,Green Card,Citizenship
16
미국서 난민 신청 10년새 12배로 New
Talk & Talk
9
오늘, 연방·주 소득 세금보고 마감 New
Tax & Salary
10
“멀어진 내집 마련”… 모기지 금리 7%로 재상승 New
Current Economy
4
애플 아이폰15부터 수리비 싸진다 New
Talk & Talk
5
‘킹달러’에 유학생·주재원 ‘한숨’… 여행객은 ‘환호’ New
Current Economy
6
주택가 사상 최고… 멀어지는 ‘내집 마련 꿈’
Talk & Talk
82
남가주 수도료도 급격히 오른다
Talk & Talk
95
우표값 또 오른다 7월부터 73센트로
Talk & Talk
21
LA-한국 항공 여행객 꾸준히 증가
Travel & Food
88
연방 노동부, SK 배터리에 또 과징금
Job & Work Life
85
연방 법무부, 일본제철의 US스틸 인수 제동
Current Economy
69
애플, 아이폰 생산 ‘탈중국’ 가속
Current Economy
36
‘집 사려면 연소득 11만달러 필요’
Talk & Talk
11
가장 부자 지역은 뉴욕… LA는?
Talk & Talk
40
신규실업수당 청구 21만건… 한주새 1만1,000건↓
Job & Work Life
75
3월 도매물가 전월대비 0.2% 상승
Current Economy
61
안보심사 협조 않는 외국 투자자 벌금 20배 ‘껑충’
Current Economy
96
좀처럼 안 잡히는 물가… 11월 대선에도 영향 주나
Current Economy
24
가주 실업수당 신청… 이제 한국어로 편리하게
Job & Work Life
75
US스틸, ‘일본 제철의 인수’ 안건통과 전망
Talk & Talk
43
테슬라, 100년 컨베이어 시스템 탈피
Talk & Talk
28
MS 이어 애플도 간다…새 테크허브로 뜬 플로리다
Talk & Talk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