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방심 못한다… 감염 속출
By 3h9xxxx Posted: 2024-06-19 13:22:54

▶ 변종 바이러스 기승에 LA 등 신규감염 증가세

▶ 한인들 주변 확진 많아

 

 

얼마 전 한국과 일본 여행을 마치고 돌아 온 한인 홍모씨 부부는 감기 증상이 있어 내과를 찾았다가 부부 모두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는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홍씨는 “아무래도 여행 중에 사람들이 몰리는 곳을 방문하다 보니 감염된 것 같다”며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마스크를 쓰지 않는 상황에서 여름철이라고 해서 안심할 수 없다”고 말했다.

최근 들어 LA카운티를 비롯한 미 전역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신규 감염 및 입원 사례가 다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LA 카운티 보건국에 따르면 지난 13일 기준으로 신규 감염자 수는 하루 121명에 달했다. 이는 6일 기준 감염자 수 106명에 비해 14.1% 증가한 수치다. 같은 기간 코로나19 감염에 따른 하루 입원자 수는 102명에서 126명으로 늘어 19.0% 증가했다.

LA카운티 보건국은 자가 검진 테스트를 통해 양성 반응을 보인 사례는 포함되지 않았기 때문에 이보다 훨씬 더 많은 사람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됐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실제로 유모씨는 지난 주말 집에서 자가 검진 테스트를 한 결과 양성 반응이 나타났다. 유씨는 “몸이 안좋은 것 같아 혹시나 해서 자가 검사를 했더니 양성 반응이 나왔다”면서 “주변에도 나처럼 코로나19에 걸려 고생하는 사람들이 많다”고 전했다.

LA 카운티 보건국은 최근 발표한 성명에서 “여름철에는 휴가와 각종 모임이 많은데다 변종 바이러스가 전국적으로 기승을 부리기 때문에 감염 예방에 대한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현재 미국에서는 KP.2 와 KP.3를 포함한 FLiRT 변종 바이러스 감염이 크게 번지고 있는 추세다. 새로운 변종은 스파이크 단백질의 돌연변이 위치로 인해 ‘FLiRT’라는 이름을 얻었다.

연방 질병예방통제센터(CDC)에 따르면 FIiRT는 미국의 한 하수도에서 처음 발견되었지만 기원은 밝혀지지 않았다. 현재 FIiRT 변종은 미국은 물론 국경 밖으로 확산 중이다. FIiRT 변종 중 하나인 KP.2는 미국 내 신규 감염의 25%를 차지하고 있다. CDC는 “이 변종이 올 여름에 감염의 물결을 일으킬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밝혔다.

CDC는 “우리는 이 변종의 확산을 계속 추적·감시해야 하지만, 지금은 검사를 매우 드물게 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어려운 일”이라며 “새로운 변종 바이러스의 확산은 특히 취약한 계층인 노인과 면역체계가 약한 사람들에게 우려되는 문제”라고 지적했다.

변종 바이러스 감염 증상은 기존 오미크론 계통의 증상과 비슷하다. CDC에 따르면 발열이나 오한, 기침, 숨 가쁨, 권태감, 근육과 몸의 통증, 두통, 미각과 후각의 상실. 인후통, 콧물, 구역질과 구토, 설사 등의 증세를 보인다.

FLiRT 변종 바이러스로부터 몸을 보호하려면 일반적인 예방 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 CDC는 “몸이 불편하면 검사를 받고, 양성 판정을 받으면 집에 머물며, 혼잡하고 환기가 잘 되지 않는 공간은 피하고, 대중교통 등 타인과 가까이 있을 때는 마스크를 착용하라”고 권고했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JobKoreaUSA 한국 & 미국 기자단 모집
06/28/2024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서울의 디자인 자산 및 디자인 정책을 담아낸 책자 3권 발간 소식 소개
Talk & Talk
254
미국 경제 향후 성장세 둔화되나
Talk & Talk
319
2주 이상 실업수당 청구…2년7개월만에 최고 수준
Job & Work Life
337
“최악의 글로벌 IT 대란 정상화까지 몇주 걸릴 수도”
Talk & Talk
316
삼성 갤럭시, 올림픽을 찍는다
Talk & Talk
291
아이폰도 결국 ‘접는다’… 애플 폴더폰 2026년 출격
Talk & Talk
330
한국 갈비 사러 ‘트레이더 조’에 간다
Travel & Food
131
연준 인사 “기준금리 인하 타당한 시기 점점 가까워져”
Current Economy
150
소비자들 지갑 연다… 금리 인하 ‘청신호’
Current Economy
85
LA 폐수 속 코로나 수치 급등
Live Updates (COVID-19, etc.)
138
극심 폭염 미 경제 흔든다…“연 $1천억 피해”
Current Economy
108
나사가 달 착륙 음모론 영화에도 지원한 이유는?
Talk & Talk
96
“위기의 삼성전자, SK하이닉스에 인력 뺏길 위험”
Talk & Talk
84
한국 운전면허 있으면 켄터키주 면허 시험 없이 취득
Talk & Talk
155
가족·취업이민 대부분 ‘제자리’
Visa,Green Card,Citizenship
368
“여행 온 김에 그냥 눌러살까?”… 베트남이 1위
Travel & Food
86
모기지 금리도 6%대로
Current Economy
103
‘끈끈한 인플레’ 꺾였다…“올 3회 금리인하” 기대도
Current Economy
85
대선 불확실성 확대… 금·달러 안전자산 상승 촉발하나
Current Economy
75
식료품 가격 인상에 뿔난 소비자들 지갑 닫았다
Current Economy
69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만들라”
Visa,Green Card,Citizenship
471
KITA, ‘캘리포니아 한국기업협회’로 변경
Talk & Talk
171
트위터 해고자 소송 패소…퇴직금 등 5억달러 요구
Job & Work Life
397
신규 실업보험 청구 1만7,000명 감소
Job & Work Life
409
인플레 드디어 잡혔다…소비자물가 3.0% 둔화
Current Economy
200
쓰레기 얼음 산 된 에베레스트… "캠프 한 곳에만 50t 쌓였다"
Travel & Food
461
파월 "금리, 빨리 내려도 문제지만...너무 늦어도 경제 약화"
Current Economy
527
원·달러 환율 상승세…1,380원대 다시 올라
Current Economy
474
미 스타트업 투자, 2년 새 최대
Current Economy
427
‘외국인 살기좋은 나라’ 파나마·멕시코 등 상위
Talk & Talk
375
올해 상반기 국적항공사 승객 4,756만명…역대 최다
Travel & Food
338
‘가주 엑소더스’… 인근 주들 주택가격 ‘들썩’
Talk & Talk
279
값 올리던 소비재 기업들… 이제 할인 확대
Talk & Talk
590
미친 주택보험료… 또 30% 인상
Talk & Talk
396
가주정부, 물 사용 영구적으로 제한한다
Talk & Talk
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