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직장인 절반, 사무실로 돌아왔다…팬데믹 이후 최대 규모
By riixxxx Posted: 2022-09-19 13:37:02

美 10대 대도시권 사무실 점유율 47.5%…IT 기업은 복귀 더뎌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의 대도시 직장인들이 절반 가까이 사무실에 돌아온 것으로 나타났다.
19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건물 보안관리 회사 캐슬 시스템이 지난 8∼14일 10대 대도시권을 모니터링한 결과 이들 도시의 평균 사무실 점유율은 2020년 초 수준의 47.5%로 조사됐다.
이 회사는 사무실 보안 출입증 사용 기록을 추적해 이같이 집계했다.
지난주 미국의 대도시 사무실 점유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인 2020년 3월 말 이후 가장 높은 수치라고 WSJ은 전했다.

특히 화요일과 수요일의 사무실 점유율은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이전의 55%까지 회복됐다.
미국 직장인들의 사무실 복귀는 9월 초 노동절 연휴 이후 급격히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 대도시권에서는 사무실 점유율이 38%에서 노동절 직후 46.6%로 껑충 뛰었다.
롱아일랜드에서 맨해튼으로 출퇴근하는 직장인들이 주로 이용하는 통근열차인 롱아일랜드레일로드(LIRR) 이용자 수는 지난 14일 팬데믹 이후 처음으로 20만 명을 돌파했다.
뉴욕시 북부에 사는 직장인들이 이용하는 메트로노스레일로드(MNR) 이용자 수도 같은 날 17만4천900명으로 코로나19 사태 후 최다를 기록했다.
미국에서 사무실 복귀가 가장 빠른 편인 텍사스주에서도 노동절 이후 직장인 출근이 더욱 늘어났다.
사무실에 들어가는 직장인들의 휴대전화 움직임을 추적하는 '센트럴휴스턴'에 따르면 휴스턴 도심의 직장인 출근 비율은 최근 5개월간 50%대에 머무르다 노동절 이후 63%로 상승했다.
사무실 출근과 재택근무를 병행하는 기업 중 일부는 최근 의무 출근일을 주 2회에서 주 3회로 늘리려고 시도하고 있다고 크리스토퍼 라슨 센트럴휴스턴 최고경영자(CEO)가 전했다.
당초 미국의 기업들은 지난해 가을과 올해 초에도 직원들의 사무실 복귀를 추진했으나, 가을 델타 변이의 유행과 겨울 오미크론 변이의 유행으로 계획을 미룬 바 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된 올해 봄 이후에도 인력난에 시달리는 기업들은 출근을 강제할 경우 회사를 그만두겠다는 직원들의 강경한 태도에 사무실 복귀 구상에 차질을 빚어왔다.
노동절 직후 사무실 점유율 증가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정상 출근하는 직장인 수는 팬데믹 이전에 비하면 크게 낮은 수준이다.
특히 IT 기업들이 많은 샌프란시스코 대도시권에서는 노동절 이후에도 사무실 점유율이 전주보다 2.3% 증가한 40.7%에 머물렀다.
애플 직원들 일부는 회사의 주 3회 출근 의무화 계획에 대해 온라인으로 항의하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출처: 미주중앙일보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바이든, 칠면조 사면하며 "부정투표 없었다"…'선거사기'에 일갈
Talk & Talk
31
월가 "내년 미국 스태그플레이션 올 것…연착륙 없다"
Talk & Talk
42
[포스트 팬데믹… 연말 알뜰샤핑 이렇게] 인플레에도 재고 풍성… 미리 준비하면 ‘알뜰...
U.S. Life & Tips
29
‘10년래 최악 독감’ LA 양성판정률 25%
Live Updates (COVID-19, etc.)
124
학자금 융자탕감 연내 시행 어렵다
Talk & Talk
40
전기차 각축장이 된 LA오토쇼…데뷔 모델 친환경 차량이 압도
Talk & Talk
41
트위터 이어 스페이스X에서도 '부당해고' 소송 제기돼
Job & Work Life
104
401k 1년새 23% 급락, 평균 10만불 아래로
Tax & Salary
97
Beverly Center Clothing Store 에서 직원을 구합니다
Part Time Jobs
24
어떤 자동차 브랜드 가장 믿을만 한가… 여전히 토요타
Talk & Talk
44
해운 규제강화 “무역업계 유의”
Job & Work Life
34
“다시 마스크 써라”…트리플데믹 경고
Live Updates (COVID-19, etc.)
18
요세미티 ‘방문예약’ 종료…내년 여름부터 전면 해제
Travel & Food
15
가족이민 동결·취업이민 후퇴
Talk & Talk
32
"가격 면에선 11ㆍ12월이 주택 구입 적기"
U.S. Life & Tips
14
“앱 다운해 지금부터 세일가격 추적”
U.S. Life & Tips
10
美 실업수당 청구 22만건…빅테크 해고 러시에도 감소
Job & Work Life
40
추수감사절 연휴 450만명 여행 떠난다
Travel & Food
2
“모기지 상승에 집값 20%까지 하락”
Talk & Talk
5
고물가에도 견고한 미국 소비, Fed 셈법 복잡해졌다
Talk & Talk
3
아마존, ‘역대 최대 규모’ 구조조정 시작…직원에 해고 통보
Job & Work Life
166
머스크 "트위터의 고강도 장시간 근무 싫다면 퇴사하라"
Job & Work Life
49
첨단기술 전기차, 신뢰성은 최하위
Talk & Talk
11
국내선 항공료 급등
Travel & Food
30
고객에 환불 차일피일 지연 항공사들 ‘벌금 철퇴’
Travel & Food
9
월마트 31억 달러 피해보상 합의
Talk & Talk
43
비트코인 64%휴지…FTX 파산, 엘살바도르 ‘쪽박’
Talk & Talk
25
멀미땐 날개 인근 좌석…가운데 승객에 팔걸이 ‘양보’
Travel & Food
6
달 로켓 '4전5기' 발사 성공…반세기만의 달 착륙 향한 첫 비행
Talk & Talk
0
미국 국채시장 이상신호…세계경제 악재 되나
Talk & Talk
23
한글학교·학생수 3분의 1 줄었다
Talk & Talk
17
전기차 판매 70% 증가…시장 주도 강화
Talk & Talk
13
美 최소 280만 명 독감 걸려…일주일새 6천400명 입원
Live Updates (COVID-19, etc.)
7
현대모비스 협력업체 집단소송 당해
Job & Work Life
42
모기지 큰 폭 하락…다시 6% 중반대로
Talk & Talk
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