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미래기술 한눈에… 최대 테크쇼 CES 9일 개막
By dg2xxxx Posted: 2024-01-04 10:07:57

▶ 3,500여개 기업 총출동, 작년보다 10% 이상 증가

▶ ‘올 투게더, 올 온’ 슬로건 모빌리티·지속가능성 주제

 

세계 최대 가전·정보통신 전시회인 CES가 오는 9일 개막하며 미래 우리의 생활을 바꾸게 될 다양한 신기술들이 대거 소개된다. [로이터]

 

 

미래의 기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세계 최대 가전·IT(정보기술)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24’가 새해 벽두 라스베가스를 달군다.

소비자 가전 전시회를 넘어 IT·가전을 넘어 인공지능(AI)·이동통신·반도체 등을 총망라한 테크 전시회로 자리 잡은 CES는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LVCC)를 중심으로 개최된다.

‘CES 2024’는 코로나19로 3년 만에 정상화된 지난해보다 규모가 더 커졌다. 참가 기업만 약 10% 늘어나 150여개국에서 총 3천500여곳이 참가해 기술을 선보인다.


주최 측인 CTA(소비자기술협회)는 이번 행사 예상 참관객이 13만명을 넘을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의 11만5,000명을 훌쩍 뛰어넘는 수치다.

경제 전문지 포천이 선정한 글로벌 500대 기업(매출액 기준) 가운데 60%가 넘는 307개 기업이 이름을 올렸고, 미래 애플과 구글을 꿈꾸는 스타트업도 전 세계에서 1,000개 이상이 참가한다. 총 전시관 규모도 23만㎡로 올해보다 10% 이상 더 확대됐다.

올해 CES에는 삼성전자와 LG전자, 소니 등과 함께 구글과 아마존 등 빅테크도 지난해에 이어 참가한다. 디즈니와 엔비디아도 새롭게 이름을 올렸다. 올해 CES는 ‘모두 다함께, 모두 켜져라’라는 의미의 ‘올 투게더, 올 온(ALL TOGETHER, ALL ON)’을 슬로건으로 내걸었다. 특히 지난해 전 세계에 열풍을 몰고 온 인공지능(AI)이 전면에 등장한다.

개리 샤피로 CTA 회장은 “AI가 CES의 중심에 설 것”이라면서 “스마트홈·헬스케어·핀테크·제조 등을 가리지 않고 AI가 제품에 들어와 인류에 기여하는 모습을 보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AI와 함께 모빌리티와 지속가능성도 이번 CES의 주제다. 최근 CES에서 글로벌 자동차 업체들이 새로운 콘셉트카를 발표하면서 모빌리티에 큰 관심이 쏠린다.

지난해 CES에서 BMW는 ‘노이에 클라세’(Neue Klasse·뉴 클래스)로 불리는 차세대 전기차 ‘디’(Dee)를 공개했고, 소니도 혼다와 합작한 첫 전기차(EV) 콘셉트카 ‘아필라’(Afeela)를 선보인 바 있다. 존 켈리 부사장은 “모빌리티 분야에서만 300개 업체가 참여해 이들이 전시하는 웨스트홀이 붐빌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CES에서는 중국 기업들이 3년 만에 대거 참가해 눈길을 끌 예정이다. 중국 기업은 지난해까지는 코로나19에 따른 정부의 봉쇄 정책 등의 영향으로 참가가 제한적이었다.


전체 참가 기업 가운데 중국 기업은 1,100여곳에 달한다. 올해 전체 3,500여개 기업 중 약 30%에 육박해 국가별로 단연 가장 많다. 지난해에는 미국과 한국 기업 순으로 많았다. 올해 미국 기업은 700여곳, 한국 기업은 500여곳이 참가한다.

AI가 가장 큰 주제인 만큼 미국 반도체 기업 인텔의 팻 겔싱어 최고경영자(CEO)와 퀄컴의 크리스티아노 아몬 CEO가 기조연설자로 나선다.

갤싱어 CEO와 아몬 CEO는 각각 ‘AI 에브리웨어(AI Everywhere)’, ‘온디바이스 AI’를 주제로 발표한다.

월마트 더그 맥밀론 CEO도 기조연설자로 나서고 한국 기업에서는 정기선 HD현대 부회장이 무대에 오른다. 한국 기업도 삼성전자와 현대차그룹, SK, LG전자, HD현대 등 대기업과 함께 중소기업, 스타트업이 대거 참가한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무대에서 AI 비전을 공식적으로 제시하고, LG전자는 차세대 모빌리티 콘셉트인 ‘알파블’을 실물로 구현한 콘셉트카를 공개한다. 2년 만에 CES 무대에 복귀하는 현대차는 미래 모빌리티와 수소 사업 비전 및 전략을 공개하고, 5년 만에 모습을 보이는 기아는 다양한 콘셉트카를 선보인다. SK그룹은 7개 계열사가 공동으로 탄소 감축으로 기후 위기가 사라진 ‘넷 제로’(Net Zero) 세상의 청사진을 소개한다. 3년 연속 CES에 참가하는 HD현대는 올해 인류 혁신의 기반이 되는 육상에서의 미래 비전(Xite Transformation)을 선보일 계획이다. 한국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500여곳도 참가한다.

올해 CES에서는 이미 개막을 앞두고 29개의 카테고리에서 36개의 최고혁신상과 522개의 혁신상 수상 기술이 선정됐다. 한국 기업은 13개 이상의 최고혁신상과 약 150개의 혁신상을 받았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차별화된 서비스로 종합보험 시장 공략” 잡코리아USA 브랜든 이 대...
04/10/2023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美 강타한 의약품 부족 사태… 한국도 영향권 New
Talk & Talk
18
이란 대규모 공습 막아내려 이스라엘 하룻밤 1.4조원 썼다 New
Talk & Talk
10
美, 삼성전자에 반도체 보조금 64억달러 파격 지원 New
Talk & Talk
12
바이든, 추가 학자금 대출 탕감 New
Talk & Talk
11
가족이민 문호 큰 폭 진전 New
Visa,Green Card,Citizenship
16
미국서 난민 신청 10년새 12배로 New
Talk & Talk
9
오늘, 연방·주 소득 세금보고 마감 New
Tax & Salary
10
“멀어진 내집 마련”… 모기지 금리 7%로 재상승 New
Current Economy
4
애플 아이폰15부터 수리비 싸진다 New
Talk & Talk
5
‘킹달러’에 유학생·주재원 ‘한숨’… 여행객은 ‘환호’ New
Current Economy
6
주택가 사상 최고… 멀어지는 ‘내집 마련 꿈’
Talk & Talk
81
남가주 수도료도 급격히 오른다
Talk & Talk
92
우표값 또 오른다 7월부터 73센트로
Talk & Talk
21
LA-한국 항공 여행객 꾸준히 증가
Travel & Food
86
연방 노동부, SK 배터리에 또 과징금
Job & Work Life
84
연방 법무부, 일본제철의 US스틸 인수 제동
Current Economy
68
애플, 아이폰 생산 ‘탈중국’ 가속
Current Economy
35
‘집 사려면 연소득 11만달러 필요’
Talk & Talk
11
가장 부자 지역은 뉴욕… LA는?
Talk & Talk
39
신규실업수당 청구 21만건… 한주새 1만1,000건↓
Job & Work Life
75
3월 도매물가 전월대비 0.2% 상승
Current Economy
61
안보심사 협조 않는 외국 투자자 벌금 20배 ‘껑충’
Current Economy
96
좀처럼 안 잡히는 물가… 11월 대선에도 영향 주나
Current Economy
24
가주 실업수당 신청… 이제 한국어로 편리하게
Job & Work Life
75
US스틸, ‘일본 제철의 인수’ 안건통과 전망
Talk & Talk
43
테슬라, 100년 컨베이어 시스템 탈피
Talk & Talk
28
MS 이어 애플도 간다…새 테크허브로 뜬 플로리다
Talk & Talk
66
“가장 한국적인 디자인…세계서 통해”
Talk & Talk
47
미 생활가전 시장 점유율 삼성전자·LG·GE·월플 순
Talk & Talk
42
주 4일 근무 도입주장 확산…“생산성 더 올라”
Job & Work Life
60
공격적 긴축 정책에 연준도 타격 심각
Current Economy
13
“정책·혁신 없어 성장 둔화” IMF, 세계경제전망 보고서
Current Economy
25
국제유가, 지정학적 위험에 다시 90달러대
Current Economy
16
WTO, 올해 무역 성장률 2.6%로 하향
Current Economy
12
건설비 상승에 자재대란…공장 신축 차질
Current Economy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