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도 먹거리 부담 31년만에 최고...Fed “금리 빨리 내리면 위험”
By h3cxxxx Posted: 2024-02-22 10:21:07

미국 워싱턴의 한 식료품 가게. EPA=연합뉴스

미국 워싱턴의 한 식료품 가게. EPA=연합뉴스

 

 

미국인들이 먹을거리에 쓰는 비용 부담이 30여년 만에 가장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물가가 둔화 추세이지만 식료품과 외식 비용이 크게 오른 후 잘 떨어지지 않고 있어서다. 끈적한(sticky)한 물가에 기준금리 인하 시점도 6월 이후로 밀릴 수 있다는 관측이 우세하다.
21일(현지 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미 농무부 자료를 인용해 2022년 미국 소비자가 식비로 쓴 비용이 가처분 소득의 11.3%를 차지한다고 보도했다. 이는 1991년(11.4%) 이후 31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

최근 2~3년 새 식료품ㆍ외식 물가가 크게 오르면서 소비자들에게 부담을 주고 있다는 의미다. 미 노동부에 따르면 지난달 외식 물가는 전년 동월 대비 5.1% 상승했고 식료품 가격 또한 같은 기간 1.2% 올랐다.

기업과 외식업체들은 직원 인건비와 원재료 가격이 모두 상승해 제품가격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입장이다. 쿠키 ‘오레오’로 유명한 몬델레즈는 코코아 가격이 역대 최고 수준으로 올라 관련 제품가격 인상이 불가피하다고 지난달 밝혔다. 토마토 케첩으로 유명한 크래프트 하인즈도 토마토ㆍ설탕 가격 인상으로 케첩 제조원가가 여전히 높은 수준이라고 호소했다.

인건비 인상은 외식 물가를 부추긴다. 미 캘리포니아주는 오는 4월부터 주요 패스트푸드 업계 종사자의 최저시급을 16달러에서 20달러로 25% 인상하기로 했다. 그러자 맥도널드ㆍ치폴레 등 대형 외식업체들이 메뉴 가격 인상을 예고하고 있다.


끈적한 물가는 기준금리 인하 시점을 늦추고 있다. 미 연방준비제도(Fed)는 금리 인하를 서둘러선 안 된다는 신중한 입장을 강조해왔다. 이날 공개된 1월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 의사록에 따르면 Fed 위원들은 대체로 인플레이션이 목표 수준인 2%를 향해 지속해 둔화하고 있다는 확신이 들 때까지 기준금리를 인하는 게 적절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의사록은 “대부분 참석자는 정책 기조를 너무 빨리 완화할 경우의 위험성을 지적하고 향후 경제 데이터를 봐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적시했다. 다만 언제까지 높은 수준의 금리를 유지해야 하는지 여부는 명확하지 않다고 평가했다. 시장은 올해 6월 인하를 시작으로 총 4차례 금리를 내릴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출처 : 미주중앙일보

Title View
[공지] “차별화된 서비스로 종합보험 시장 공략” 잡코리아USA 브랜든 이 대...
04/10/2023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텍사스 휴스턴에서 '조선'을 만난다 New
Travel & Food
19
‘10%이상 해고’ 칼바람에 떠는 테슬라 직원들 “오징어게임 같아” New
Job & Work Life
22
팬데믹 치른 올해 대졸자, 불확실성 커진 취업시장 내몰려 New
Job & Work Life
18
공항·대형 행사 방문객 셔틀 서비스 New
Talk & Talk
18
금리인하 기대… 금·은 등 귀금속 고공행진 New
Current Economy
15
“AI 이젠 거짓말까지”… 커지는 속임수 능력 ‘경고등’ New
Talk & Talk
20
MS, AI 탑재 ‘코파일럿+PC’ 출시… “가장 빠른 AI 지원 윈도 PC” New
Talk & Talk
17
“대학 컴사 취업 따논 당상 옛말…테크업계 취업문 좁아져” New
Job & Work Life
13
“해외로 근무지 옮겨라”… MS, 中 AI 엔지니어 800명에 제안한 속사정
Talk & Talk
542
LA 작년 관광객 한국인이 5위
Travel & Food
77
넷플릭스 광고요금제 가입자 급증
Talk & Talk
78
‘피콕·넷플릭스·애플TV’ 스트리밍 묶은상품 출시
Talk & Talk
36
“틱톡처럼 될라”…중국 ‘테무·쉬인’ 미국 비중 낮춰
Talk & Talk
68
신규 실업수당 청구 예상치 상회
Job & Work Life
469
인플레 둔화… 9월 금리인하 전망 70% 넘어
Current Economy
394
식품·외식 가격 급등…“소ㆍ돼지 대신 닭고기”
Travel & Food
27
다우, 장중 4만달러 첫 돌파…‘상승장’ 확산
Current Economy
29
“공원서 풀스톱 안해 티켓, 알고 보니…”
Talk & Talk
27
美 "위장취업 北 IT노동자에 500만불 현상금"
Talk & Talk
42
가장 살기좋은 주는 ‘유타’
Talk & Talk
99
넷플릭스, 올해부터 3년간 크리스마스에 미국프로풋볼 경기 중계
Talk & Talk
66
4월 소비자 물가 3.4%↑…올해 첫 상승세 완화
Current Economy
57
월마트 수백명 정리해고···51개 건강클리닉도 폐쇄
Job & Work Life
110
생산자물가 전월비 0.5%↑ 전년동기 대비 2.2% 상승
Current Economy
69
‘코로나 특수’ 기업들···지금은 주가 3분의 1↓
Current Economy
67
국제유가, 82달러로 하락···수요 둔화에 3월래 최저
Current Economy
43
미, 중국 전기차 관세 100%로 대폭 인상
Talk & Talk
105
“극적으로 동화 읊어줘” 하니 성우 말투로 줄줄... 新인류 AI
Talk & Talk
93
가주 ‘전기요금 체계’ 크게 달라진다
Talk & Talk
92
가주 공립학교 교사 연봉 미국서 가장 높다
Job & Work Life
203
집값 2020년 이후 47.1%↑… “공급 부족·모기지 금리 등 때문”
Current Economy
65
4월 도매물가 전월대비 0.5%↑…서비스물가가 상승 주도
Current Economy
188
파월 의장 “美 인플레 지표 다시 둔화할 것으로 기대”
Current Economy
50
미 기업들 ‘짠물 경영’에 1분기 순이익 증가
Current Economy
30
“여전히 높은 주택 렌트… 금리인하 막을 수도”
Current Economy
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