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A 포기각서 유효하다"
By nfgxxxx Posted: 2022-06-17 13:47:27

연방대법, 가주대법 판결 뒤집어
법조계 "고용주에 유리한 결정"

 

노동법 위반 등을 이유로 한 명의 직원이 여러 명을 대표해 고용주를 상대로 소송을 할 수 있도록 한 'PAGA 소송'과 관련, 가주 고용주에게 유리한 판결이 나와 주목된다.
 
연방대법원은 15일 PAGA 포기 각서는 인정돼야 한다고 판결(찬성 8·반대 1)했다.
 
이는 가주 대법원이 PAGA 포기 각서를 불법이라고 결정한 것이 연방중재법(FAA)에 저촉된다고 판결한 것으로 사실상 고용주의 손을 들어준 셈이다.
 
박수영 변호사(피셔&필립스)는 “그동안 직원이 중재 동의서, 집단소송 포기각서 등에 서명했다면 집단소송이 아닌 개인 중재 소송으로 진행됐는데 PAGA 소송만큼은 예외였다”며 “이번 판결은 사실상 PAGA 포기 각서를 인정한 것으로 앞으로 PAGA 소송에 있어 지각변동이 일어날 만큼 중요한 판결”이라고 말했다.


이번 판결은 바이킹리버크루즈사와 직원 엔지 모리아나 사이에 수년간 이어진 소송과 관련한 것이다.
 
박 변호사는 “물론 연방대법원이 가주법에 따라 조율 등을 거칠 수 있도록 여지를 남겨놓은 부분이 있지만 고용주에게 유리한 판결이 내려진 것은 분명하다”며 “PAGA 포기 각서가 인정되면서 무분별한 소송을 줄이고 고용주의 불안과 부담을 낮출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가주의 PAGA 소송은 일반적인 집단소송과는 차이가 있다. PAGA는 일반소송 법원에서도 진행이 가능하며 회사 내 다른 종업원이나 그만둔 종업원까지 집단소송에 참여시킬 수 있다.  
 
또, 집단소송의 경우는 집단소송의 당위성을 법원으로부터 인정받아야 하지만, PAGA 소송은 그러한 절차가 없는 게 특징이다.

장열 기자

 

출처: 미주중앙일보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물류적체 풀렸지만 트럭이 없다
Job & Work Life
521
은행수표 신종사기 한인 적발
U.S. Life & Tips
590
50세 미만도 4차 접종 적극 검토
Live Updates (COVID-19, etc.)
513
"고용·지출 줄여라"...골드만·애플·구글 등 美대기업 '긴축모드'
Job & Work Life
508
가족이민 문호 11개월째 제자리
U.S. Life & Tips
479
한국 여행자 면세한도 800달러로
Travel & Food
464
‘리얼ID’ 시행 10개월 앞 신청 증가
U.S. Life & Tips
558
'미친 렌트비 월 5000불'…맨해튼 1년 전보다 30% 급등
U.S. Life & Tips
520
LA 코로나 사망자 2배 증가
Live Updates (COVID-19, etc.)
525
빅테크부터 전기차·스타트업까지… 미국 기업들 감원 가속
Job & Work Life
556
“불안해서 우버차량 탈 수 있나”
U.S. Life & Tips
522
미사용 영주권 쿼터, 또 사장 위기
Visa,Green Card,Citizenship
627
아마존의 ‘깨알 근태관리’… “직원 과도하게 압박”
Job & Work Life
803
KITA, 한인 장학생 선발…18일까지 서류 제출해야
College Life
553
전기차도 감량… 리비안도 정리 해고
Job & Work Life
631
한인타운 재택근무자 20대 고독사
Job & Work Life
640
美 6월 소비자물가 9.1%↑…연준, 금리 0.75% 인상 압박 더 커져(종합)
U.S. Life & Tips
576
고용 청신호에도… 빅테크는 채용 ‘찬바람’
Job & Work Life
492
4300만명 '의료비 연체' 삭제
U.S. Life & Tips
499
“15만불 이하 부부 공동 보고자 중 피부양자 가정 최대 1050불 수령”
U.S. Life & Tips
519
LA서 130만불 돼야 '재정적 편안함' 충족
U.S. Life & Tips
459
미국 고용 호조 지속…“경기침체냐, 아니냐” 다시 논란
Job & Work Life
609
미 물가 불안 현재진행형…기대인플레 6.8% 또 '사상 최고'
U.S. Life & Tips
480
절전형 가전 무상 지원 확대
U.S. Life & Tips
496
‘아마존 프라임데이’ 내일 시작한다…13일까지 48시간 동안 진행
U.S. Life & Tips
558
O'hare (ORD) International Airport-Airplane Cleaning
Part Time Jobs
66
경기침체 우려에 신규 채용 미룬다
Job & Work Life
614
고물가 시대 한인 식비 부담 더 커진다
U.S. Life & Tips
476
인플레이션에 일터 복귀 은퇴자들 늘었다
Job & Work Life
654
‘렌트 못낸 비즈니스, 최대 1만5천달러 무상 지원’
U.S. Life & Tips
574
미국경제 경기후퇴 맞나…이례적으로 일자리 풍부
Job & Work Life
585
JP모간, 애플 '비중확대'로 유지...연말 전 40% 반등 전망
U.S. Life & Tips
748
스테그플레이션 우려에 세계 기업들 해고 바람
Job & Work Life
782
“주택가격 떨어진다, 관심은 하락폭” 전망 ‘대세’
U.S. Life & Tips
728
미 개인소비물가 6.3%↑…더 가파른 긴축 온다(종합)
U.S. Life & Tips
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