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A 포기각서 유효하다"
By nfgxxxx Posted: 2022-06-17 13:47:27

연방대법, 가주대법 판결 뒤집어
법조계 "고용주에 유리한 결정"

 

노동법 위반 등을 이유로 한 명의 직원이 여러 명을 대표해 고용주를 상대로 소송을 할 수 있도록 한 'PAGA 소송'과 관련, 가주 고용주에게 유리한 판결이 나와 주목된다.
 
연방대법원은 15일 PAGA 포기 각서는 인정돼야 한다고 판결(찬성 8·반대 1)했다.
 
이는 가주 대법원이 PAGA 포기 각서를 불법이라고 결정한 것이 연방중재법(FAA)에 저촉된다고 판결한 것으로 사실상 고용주의 손을 들어준 셈이다.
 
박수영 변호사(피셔&필립스)는 “그동안 직원이 중재 동의서, 집단소송 포기각서 등에 서명했다면 집단소송이 아닌 개인 중재 소송으로 진행됐는데 PAGA 소송만큼은 예외였다”며 “이번 판결은 사실상 PAGA 포기 각서를 인정한 것으로 앞으로 PAGA 소송에 있어 지각변동이 일어날 만큼 중요한 판결”이라고 말했다.


이번 판결은 바이킹리버크루즈사와 직원 엔지 모리아나 사이에 수년간 이어진 소송과 관련한 것이다.
 
박 변호사는 “물론 연방대법원이 가주법에 따라 조율 등을 거칠 수 있도록 여지를 남겨놓은 부분이 있지만 고용주에게 유리한 판결이 내려진 것은 분명하다”며 “PAGA 포기 각서가 인정되면서 무분별한 소송을 줄이고 고용주의 불안과 부담을 낮출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가주의 PAGA 소송은 일반적인 집단소송과는 차이가 있다. PAGA는 일반소송 법원에서도 진행이 가능하며 회사 내 다른 종업원이나 그만둔 종업원까지 집단소송에 참여시킬 수 있다.  
 
또, 집단소송의 경우는 집단소송의 당위성을 법원으로부터 인정받아야 하지만, PAGA 소송은 그러한 절차가 없는 게 특징이다.

장열 기자

 

출처: 미주중앙일보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코로나 경기부양금 1000만명 못 받았다
Live Updates (COVID-19, etc.)
459
맨하탄 네일가게
Part Time Jobs
17
‘텅텅 비는 오피스’ 재택근무·경기침체 직격탄
Job & Work Life
838
10년 이하 단기 거주엔 변동 금리 유리
U.S. Life & Tips
456
세금보고 연장·해외계좌 신고 15일 마감
Tax & Salary
487
채소 담는 비닐 봉투도 퇴출
U.S. Life & Tips
553
미 물가 8.2% 상승…Fed, 내달 다시한번 자이언트 스텝 유력
Talk & Talk
439
1만달러 이상 해외계좌 15일까지 신고
Tax & Salary
640
"돈만 밝힌다" 또 가격 올린 美 디즈니랜드…입장권 얼마길래
U.S. Life & Tips
922
‘독립계약자 분류 더 까다롭게’ 업계 비상
Tax & Salary
579
한국정부 “복수국적 55세 하향 검토”
Talk & Talk
509
환율 급등 원인은 복합적… 경제심리 악화·위안화 절하도 영향
Talk & Talk
460
파우치 ‘올 겨울 더 센 변이 올 수도’
Live Updates (COVID-19, etc.)
440
美유통업계, 재고 부담에 '블프' 6주전부터 조기 세일 개시
Talk & Talk
451
우표값 63센트로…내년 1월 22일부터
U.S. Life & Tips
456
전기차 충성도 높다… “구매자, 휘발유차로 돌아가지 않아”
Talk & Talk
598
우간다발 에볼라에 美 당국도 ‘비상’… “의심·확진사례 없어”
Live Updates (COVID-19, etc.)
642
한인사회 숙원 ‘재외동포청’ 설립된다
Talk & Talk
542
“마스크 해제로 LA지역 독감 극심할 전망”
Live Updates (COVID-19, etc.)
666
IMF총재 "경기침체 위험↑…내년 경제성장 2.9%서 또 하향 조정"
Talk & Talk
570
높은 집값에 금리인상…모기지 신청 급락
U.S. Life & Tips
468
美노동시장 진정되나…주간 실업수당 청구 2만9천건 증가
Job & Work Life
618
고물가 탈출…그곳에 가고 싶다
U.S. Life & Tips
500
이번 주부터 가주 개솔린 경기부양금 지급
U.S. Life & Tips
417
자녀 모기지 대출 '코사인' 부모 늘었다
Talk & Talk
328
긴축 효과인가, 침체 전주곡인가…미국 일자리 2년반 새 최대폭 감소
Job & Work Life
962
코로나 검사 해제에 ‘한국행 러시’
Travel & Food
352
패스트푸드점 최저 시급 22불에 업계 반발
Tax & Salary
699
북미 1위 중고패션 플랫폼 인수…네이버, 글로벌 C2C 최강 노린다
Talk & Talk
362
美 노동시장 과열 진정되나…8월 구인건수 10% 급감
Job & Work Life
628
해상운송업체 운항 취소 급증… “인플레·소비둔화에 수요 격감”
Talk & Talk
352
메디케어 보험료 10년만에 첫 인하
U.S. Life & Tips
310
410만 가구 CTC(자녀세금크레딧) 못 받아
Tax & Salary
623
'안전한 무단횡단' 처벌 안 한다
U.S. Life & Tips
314
‘한국 거주자’ 되면 시민권자도 주택 비과세
U.S. Life & Tips
2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