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보기
"비싼 학비·시간 투자했는데"…일자리 못 찾는 美 MBA 졸업생
By q6pxxxx Posted: 2024-01-16 13:21:23

하버드 MBA 졸업 후 3개월 내 취업 못 한 비율 8%→20%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특파원 = 미국 고용시장의 호황 속에서도 경영전문대학원(MBA) 졸업생들의 구직은 더욱 힘들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6일(현지시간) 직장을 구하지 못한 미국 MBA 졸업생들이 늘고 있다고 보도했다.


미국 화이트칼라 직장인들은 MBA를 자신의 몸값을 높이는 수단으로 적극 활용한다.


직장을 그만두고 2년간 최대 20만 달러(약 2억6천만 원)의 학비와 함께 별도의 생활비까지 스스로 부담해야 하지만, 학위 취득 시 높은 연봉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그러나 최근에는 최상위권 경영전문대학원 졸업생들도 구직이 힘들어졌다.

 


하버드대의 경우 졸업 후 3개월 이내에 직장을 구하지 못한 MBA 졸업생의 비율은 2021년에 8%에 불과했지만, 지난해에는 20%로 급증했다.


스탠퍼드대도 3개월 이내에 직장을 구하지 못한 MBA 졸업생의 비율이 18%로 늘었다. 지난 2021년에는 이 비율이 9%에 불과했다.


또한 매사추세츠공대(MIT)도 이 비율이 2021년 5%에서 지난해 13%로 급증했다.


이 같은 현상은 MBA 졸업생들이 선호하는 직장들이 최근 채용에 신중한 분위기로 돌아섰기 때문이라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MBA 졸업생들은 컨설팅이나 첨단기술, 금융 분야에서 직장을 얻기를 원하지만, 최근 1년간 해당 분야 기업들의 구인 건수가 줄었다는 것이다.


또한 기업들이 예전보다 더 신중하게 직원을 채용하는 분위기가 확산한 것도 MBA 졸업생들에게 불리한 대목으로 꼽힌다.


최근 수년간 기업들은 MBA 학위를 지닌 구직자보다는 특정 분야에서 경험을 쌓은 구직자를 더 선호하는 모습을 보인다는 것이다.


예일대 MBA 진로 담당인 애비게일 카이스는 "기업들이 MBA 졸업생을 채용하는 것은 이들이 경험이 없는 분야에서도 쉽게 적응하는 능력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라면서 "그러나 최근 기업들은 채용 시에 더 보수적으로 지원자의 능력을 평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MBA 졸업생들이 농업과 제조업 등 기존에 MBA 졸업생들의 관심이 적었던 분야에서 취업하는 경우도 늘고 있다.


텍사스주립대 MBA 진로 담당 브리트니 타이리는 "첨단기술 분야의 채용이 줄었지만, 소비재와 유통업 등에 취업하는 졸업생은 증가했다"고 말했다.

 

 

출처 : 미주중앙일보

Title View
[공지] “차별화된 서비스로 종합보험 시장 공략” 잡코리아USA 브랜든 이 대...
04/10/2023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미 금융시장 지배자… 이젠 은행 아닌 자산운용사
Current Economy
260
가주 ‘주택보험 대란’ 심화
Talk & Talk
327
“한남체인 노조 대처 정보공개법 위반”
Job & Work Life
650
한국에 계좌 없어도 ‘금융 인증’
Talk & Talk
306
미국 기업 지난해 ‘연봉킹’ CEO는?
Talk & Talk
310
JP모건까지…월가 떠나는 금융사들
Current Economy
99
3월 소비자 심리 2021년 이후 최고
Current Economy
715
바이든 행정부, 초과근무수당 지급 대상 확대
Tax & Salary
612
소수인종 우대 ‘다양성’ 지우는 미 기업들
Job & Work Life
602
테슬라, 가격 인하 발표…모델 Y·S·X, 2,000달러
Talk & Talk
152
‘13월의 월급’… 환급금 받아 빚 갚는다
Talk & Talk
111
신규실업수당 청구 21만2,000건 그쳐
Job & Work Life
530
가주 고용시장 ‘먹구름’… 일자리 둔화·실업자 증가
Job & Work Life
495
나이키, 미 본사 직원 700여명 해고
Job & Work Life
703
LS전선, IRA 세액공제 1억달러 수혜
Current Economy
110
LAPD 경찰력 신속 증원 ‘난항’
Talk & Talk
106
명문대들 학비보조 늘린다
College Life
95
LA-라스베가스 고속철 마침내 착공
Travel & Food
114
시민권자 배우자 구제 ‘불체자 합법화’ 추진
Visa,Green Card,Citizenship
541
뉴저지 구매대행 셀러 모집합니다! (주 4회)
Part Time Jobs
119
현대차 美 조지아 공장, 태양광으로 돌린다
Talk & Talk
122
‘천정부지’ 남가주 집값… LA 평균 100만달러 육박
Talk & Talk
411
노동허가 유효기간 자동연장 확대
Visa,Green Card,Citizenship
553
강한 경제…바이든 재선에 ‘양날의 검’
Current Economy
168
페이스북·왓츠앱도 ‘AI’ “더 똑똑하고 빨라져”
Talk & Talk
588
“제3자 업체 차려 경쟁사 정보 수집”
Talk & Talk
189
자동차 노조가입 가속화 폭스바겐 미 공장 승인
Job & Work Life
387
사무실 ‘키우기 경쟁’…지금은 ‘축소 지향’
Job & Work Life
592
생활비 부담에…“병원치료 미루고 끼니까지 걸러”
Talk & Talk
731
애플, 아이폰 수만대 도난당했는데 ‘쉬쉬’…무슨 일?
Talk & Talk
1110
AI 조종사 vs 인간 조종사... F-16 전투기로 첫 실제 ‘도그 파이트’
Talk & Talk
509
모기지 금리 재상승…올들어 처음 7%대로
Current Economy
604
4년제 대졸자 2년 연속 감소
College Life
290
아마존, 한국주문 무료배송 49달러 이상 주문 시 가능
Talk & Talk
294
포브스 선정, 한국 최고 자산가 50인은
Talk & Talk
7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