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부터 로스쿨 입학시험 제외
By sxmxxxx Posted: 2022-11-22 10:14:17

▶ 법대, LSAT 자율 결정으로 법조계 다양성 제고에 도움

로스쿨들이 2025년부터 ‘로스쿨입학자격시험’(LSAT) 점수를 신입생 선발 과정에서 의무적으로 반영하지 않기로 했다.

월스트릿저널(WSJ)은 로스쿨 신입생 선발 기준을 결정할 권한이 있는 미국변호사협회(ABA)가 법조계의 다양성 증진을 위해 이 같은 조치를 시행키로 했다고 보도했다. 다만 개별 학교가 자체 판단에 따라 LSAT 점수를 사용하는 것은 계속 허용된다. LSAT 점수는 로스쿨 지원자의 논리력과 추론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사용됐다.

그동안 LSAT 성적으로만 로스쿨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법조계에서 소수인종과 여성, 저소득층 출신 등 다양성 부족 현상을 타개할 수 없다는 지적이 적지 않았다.

 

로스쿨 교수들의 모임인 법학교육협회(CLEA)는 LSAT이 좁은 의미에서 입학생의 학업능력을 예측하는 도구로 사용될 수 있지만, 법조인으로서의 성공 여부까지 예측할 수는 없다는 입장이다. LSAT를 입학 사정에서 제외하면 법조계의 다양성 제고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이다.

다만 로스쿨 학장들은 LSAT 대신 대학 학점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예측하지 못했던 다른 문제점이 불거질 수 있다면서 조심스러운 입장이다. LSAT 의무화 폐지로 로스쿨 입학의 불투명성이 제고될 경우 오히려 부유층 자녀들이 유리해질 것이라는 주장도 제기된다.

크리스틴 티스-알바레스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 버클리) 로스쿨 입학담당 부학장은 “LSAT 점수를 보지 않는다면 입학 사정에서 다른 편견들이 작용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신입생의 불균형이 더 커질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최근 대학가에서는 입학 사정 시 LSAT 외에도 다양한 입학 자격시험을 반영하지 않는 학교들이 늘고 있다.

명문사학 하버드대는 대학입학자격시험(SAT)과 대학입학학력고사(ACT) 점수 대신 고등학교의 각종 기록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하고 있다. 하버드대는 지난 2020년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자 방역 문제로 시험 응시가 어려워졌다는 이유로 지원자의 시험 성적 제출을 요구하지 않았다.

그러나 코로나19 사태가 최악의 상황을 넘긴 지난해부터 SAT와 ACT 점수를 반영하지 않는 입학 사정 시스템을 4년간 더 유지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연말 미국 내 배송, 서두르세요” UPS·페덱스 등 마감 발표 New
U.S. Life & Tips
10
주택보험료 9.3% 급등…가주 평균 1284불 New
U.S. Life & Tips
3
한국 입국 6개월 지나야 '건강보험 혜택' New
Travel & Food
5
美 11월 생산자물가 7.4%↑…시장 예상보다 더 올라 New
Talk & Talk
6
경기침체냐… 연착륙이냐… 내년 가주 경제 ‘갈림길’ New
Talk & Talk
6
월가도 감원 찬바람 New
Job & Work Life
4
소셜연금 차감없는 근로소득 내년 2천달러 더 오른다 New
Tax & Salary
9
재외동포청 ‘원스톱 민원서비스’ 제공 New
Talk & Talk
5
美 ‘계속 실업수당’ 청구, 2월 이후 최다…노동시장 식어가나 New
Job & Work Life
8
현대·SK온, 조지아주 애틀랜타에 배터리 합작공장 발표 New
Job & Work Life
7
2022 회계연도 美시민권 취득자 102만3천200명…역대 3번째 기록 New
Talk & Talk
6
코로나·독감·RSV ‘트리플데믹’ 감기약도 동났다 New
Live Updates (COVID-19, etc.)
25
유산세(Estate Tax) 면세 한도 절반으로 줄어든다 New
U.S. Life & Tips
19
연방의회서 ‘김치의 날’ 축제 New
Talk & Talk
6
실내 마스크 착용 부활하나 New
Live Updates (COVID-19, etc.)
5
한국도 '만 나이'로 통일한다…국회 법사위 소위 통과 New
Talk & Talk
21
[2022년 한인타운 범죄통계1] LA한인타운 범죄 1만건 육박…5년래 최악 New
Talk & Talk
3
내년부터 스티로폼 제품 퇴출…LA시의회 금지 조례안 통과 New
Talk & Talk
4
환전, 당장 할까 기다릴까…전문가 “지금부터 나눠서” New
Talk & Talk
5
WSJ "연준, 금리 5% 이상으로 올릴 듯…2월 빅스텝 가능성도"
Talk & Talk
20
펩시도 허리띠 졸라맨다…북미 본사에서 수백 명 해고
Job & Work Life
16
여러 개의 세이빙스 계좌, 재정 목표 달성에 도움
U.S. Life & Tips
15
자동차처럼 기본 정비만 잘해도 스마트폰 수명 늘어
U.S. Life & Tips
11
시민권 취득 급증… 14년래 최다
Talk & Talk
34
코로나 피해 모기지 구제 기간·대상 확대
Live Updates (COVID-19, etc.)
13
SC "비트코인, 내년 70% 폭락…금 가격, 30% 상승 가능성"
Talk & Talk
8
美, 위·변조 방지 단일신분증 '리얼ID' 전면시행 또 2년 늦춰
U.S. Life & Tips
4
"블록체인으로 뭘 하겠다는건가"…노벨 경제학상 수상자의 질문
Talk & Talk
27
이민자 다시 늘었다
Talk & Talk
51
분유 내년 봄까지 공급 부족
Travel & Food
32
가주, 취직하기 좋은 주 11위 턱걸이…취업 기회 적고 통근시간 길어
Job & Work Life
51
美 11월 일자리, 26만개 늘어 예상치 상회…실업률 3.7%
Job & Work Life
47
대법원, 학자금 탕감 청원 기각…적법 여부 내년 2월 심리
Talk & Talk
43
타주서 온 가주 지원금, 진짜 맞다
Tax & Salary
30
〈속보〉 LA카운티 다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곧 시행될 듯
Live Updates (COVID-19, etc.)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