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부터 로스쿨 입학시험 제외
By sxmxxxx Posted: 2022-11-22 10:14:17

▶ 법대, LSAT 자율 결정으로 법조계 다양성 제고에 도움

로스쿨들이 2025년부터 ‘로스쿨입학자격시험’(LSAT) 점수를 신입생 선발 과정에서 의무적으로 반영하지 않기로 했다.

월스트릿저널(WSJ)은 로스쿨 신입생 선발 기준을 결정할 권한이 있는 미국변호사협회(ABA)가 법조계의 다양성 증진을 위해 이 같은 조치를 시행키로 했다고 보도했다. 다만 개별 학교가 자체 판단에 따라 LSAT 점수를 사용하는 것은 계속 허용된다. LSAT 점수는 로스쿨 지원자의 논리력과 추론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사용됐다.

그동안 LSAT 성적으로만 로스쿨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법조계에서 소수인종과 여성, 저소득층 출신 등 다양성 부족 현상을 타개할 수 없다는 지적이 적지 않았다.

 

로스쿨 교수들의 모임인 법학교육협회(CLEA)는 LSAT이 좁은 의미에서 입학생의 학업능력을 예측하는 도구로 사용될 수 있지만, 법조인으로서의 성공 여부까지 예측할 수는 없다는 입장이다. LSAT를 입학 사정에서 제외하면 법조계의 다양성 제고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이다.

다만 로스쿨 학장들은 LSAT 대신 대학 학점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예측하지 못했던 다른 문제점이 불거질 수 있다면서 조심스러운 입장이다. LSAT 의무화 폐지로 로스쿨 입학의 불투명성이 제고될 경우 오히려 부유층 자녀들이 유리해질 것이라는 주장도 제기된다.

크리스틴 티스-알바레스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 버클리) 로스쿨 입학담당 부학장은 “LSAT 점수를 보지 않는다면 입학 사정에서 다른 편견들이 작용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신입생의 불균형이 더 커질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최근 대학가에서는 입학 사정 시 LSAT 외에도 다양한 입학 자격시험을 반영하지 않는 학교들이 늘고 있다.

명문사학 하버드대는 대학입학자격시험(SAT)과 대학입학학력고사(ACT) 점수 대신 고등학교의 각종 기록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하고 있다. 하버드대는 지난 2020년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자 방역 문제로 시험 응시가 어려워졌다는 이유로 지원자의 시험 성적 제출을 요구하지 않았다.

그러나 코로나19 사태가 최악의 상황을 넘긴 지난해부터 SAT와 ACT 점수를 반영하지 않는 입학 사정 시스템을 4년간 더 유지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한인 자영업 파산 2월 들어 20% 급증
Job & Work Life
140
K-치킨, LA에서 ‘닭싸움’ 불붙었다
Travel & Food
169
SVB·뉴욕 시그니처은행 예금 전액 보증
Talk & Talk
45
블랙 먼데이 막아라…바이든 "예금 안전하다" SVB 대국민 연설
Talk & Talk
17
美 2월 일자리 31만1000개 증가…두달 연속 큰폭으로 증가
Job & Work Life
325
SVB, 폭락사태 하루만에 초고속 파산…美 역사상 2위 규모
Talk & Talk
302
“시장·연준 연착륙 과신”… 6% 금리 전망에 침체 경고
Talk & Talk
430
전국 ATM 감소세… 현금 대체 어디서 뽑아야 하나?
Talk & Talk
385
“올해 초 전반적 경제활동 소폭 증가”
Job & Work Life
415
실업수당 청구건수 다시 20만건 넘으며 ‘껑충’
Job & Work Life
430
타운 등 LA 도심 ‘엑소더스’
Talk & Talk
436
USC 연 9만달러 천정부지 학자금
College Life
360
집 부족 650만호로 늘었다…1년새 격차 100만채 더 커져
Talk & Talk
343
삭제하고 싶은 앱 1위 '인스타그램'…비활성화 검색 건수 90만
Talk & Talk
255
뱅크오브호프 인력 5% 감축…1600명 중 80명 해고통지
Job & Work Life
441
제네시스·현대차 서비스 만족 꼴찌…JD파워 서비스지수 발표
Talk & Talk
260
양육비 지원 프로그램 내년부터 영구화 추진
Talk & Talk
242
밀키트 제품만 100종…떡볶이 떴다
Travel & Food
227
★어스틴 인기 미용실 윈디헤어★ 디자이너 선생님을 모십니다.
Part Time Jobs
8
연방 법무부, 젯블루 소송
Travel & Food
346
재외동포청 6월5일 공식 출범
Talk & Talk
270
“50명 이상 해고 3개월전 통보”…가주하원 노동자보호법 발의
Job & Work Life
439
소셜미디어로 세금보고 사기 성행
Tax & Salary
429
연방정부 “멕시코 여행 가지 마라”
Travel & Food
260
“현대·기아차 도난 소프트웨어로 못 막는다”
Talk & Talk
195
잘 나가는 한국 쌀, 미국 수출 285% 급증
Talk & Talk
226
노동시장 여전히 강세…민간 일자리와 구인건수 전망치 상회
Job & Work Life
423
항공사들, ‘구인난’ 조종사 임금인상 경쟁…40% 인상도
Job & Work Life
440
촘스키 “AI가 사람 뇌 추월하려면 멀었다…원시적 인지 단계”
Talk & Talk
337
바이든 정부 “10년간 부채 약 3조 달러 감축”…부자증세 공식화
Talk & Talk
334
‘갈길 먼 구제안’ 드리머들 떠난다
Talk & Talk
299
"美, 중국발 입국자 코로나19 음성확인서 제출 의무 해제"
Travel & Food
294
“고소득자 증세 메디케어 기금 확충”
Talk & Talk
303
[국채 수익률과 주식시장] 고용지표·추가 인플레이션 여부에 수익률 등락
Talk & Talk
267
대한항공 ‘마일리지로 결제’에 달러 추가
Travel & Food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