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부터 로스쿨 입학시험 제외
By sxmxxxx Posted: 2022-11-22 10:14:17

▶ 법대, LSAT 자율 결정으로 법조계 다양성 제고에 도움

로스쿨들이 2025년부터 ‘로스쿨입학자격시험’(LSAT) 점수를 신입생 선발 과정에서 의무적으로 반영하지 않기로 했다.

월스트릿저널(WSJ)은 로스쿨 신입생 선발 기준을 결정할 권한이 있는 미국변호사협회(ABA)가 법조계의 다양성 증진을 위해 이 같은 조치를 시행키로 했다고 보도했다. 다만 개별 학교가 자체 판단에 따라 LSAT 점수를 사용하는 것은 계속 허용된다. LSAT 점수는 로스쿨 지원자의 논리력과 추론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사용됐다.

그동안 LSAT 성적으로만 로스쿨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법조계에서 소수인종과 여성, 저소득층 출신 등 다양성 부족 현상을 타개할 수 없다는 지적이 적지 않았다.

 

로스쿨 교수들의 모임인 법학교육협회(CLEA)는 LSAT이 좁은 의미에서 입학생의 학업능력을 예측하는 도구로 사용될 수 있지만, 법조인으로서의 성공 여부까지 예측할 수는 없다는 입장이다. LSAT를 입학 사정에서 제외하면 법조계의 다양성 제고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이다.

다만 로스쿨 학장들은 LSAT 대신 대학 학점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예측하지 못했던 다른 문제점이 불거질 수 있다면서 조심스러운 입장이다. LSAT 의무화 폐지로 로스쿨 입학의 불투명성이 제고될 경우 오히려 부유층 자녀들이 유리해질 것이라는 주장도 제기된다.

크리스틴 티스-알바레스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 버클리) 로스쿨 입학담당 부학장은 “LSAT 점수를 보지 않는다면 입학 사정에서 다른 편견들이 작용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신입생의 불균형이 더 커질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최근 대학가에서는 입학 사정 시 LSAT 외에도 다양한 입학 자격시험을 반영하지 않는 학교들이 늘고 있다.

명문사학 하버드대는 대학입학자격시험(SAT)과 대학입학학력고사(ACT) 점수 대신 고등학교의 각종 기록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하고 있다. 하버드대는 지난 2020년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자 방역 문제로 시험 응시가 어려워졌다는 이유로 지원자의 시험 성적 제출을 요구하지 않았다.

그러나 코로나19 사태가 최악의 상황을 넘긴 지난해부터 SAT와 ACT 점수를 반영하지 않는 입학 사정 시스템을 4년간 더 유지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Safer Community Seminar (11월 28일 화요일 9AM)
11/14/2023
[공지] “차별화된 서비스로 종합보험 시장 공략” 잡코리아USA 브랜든 이 대...
04/10/2023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모기지 재융자 14% 증가…이자율 8월 이후 최저치
Talk & Talk
36
조지아주 첫 한인 시장 나왔다…브룩헤이븐시 존 박 당선
Talk & Talk
26
LA한인가정 43% 영어 미숙
Talk & Talk
26
ATM 사기단 적발…남가주서 수천명 피해
Talk & Talk
43
일부 전기차 실제 주행거리 짧다
Talk & Talk
17
열여덟살 한인 검사 탄생…피터 박, 가주 변호사 최연소 합격
Talk & Talk
50
국제유가 5개월 만에 최저 수준
Talk & Talk
125
귀하신 몸서 짤리지 말자로… 찬바람 부는 고용시장
Job & Work Life
129
“챗GPT 따라 잡자”… AI 오픈소스 동맹 결성
Talk & Talk
118
팬데믹·고물가에 ‘세계의 수도’ 뉴욕서 밀려나는 서민층
Talk & Talk
25
“3월 금리인하론 성급, 내년 5~6월돼야 시작”
Talk & Talk
19
영미권 ‘올해의 단어’에도 AI 관련 어휘 열풍
Talk & Talk
9
중국 폐렴 초비상…커지는 제로 코로나 ‘봉쇄 악몽’
Live Updates (COVID-19, etc.)
83
해외서 휴대전화로 민원 확인 가능
U.S. Life & Tips
63
LA시 공무원 5만여 명 중 10만달러 이상 고액연봉 46%
Tax & Salary
87
올 겨울 ‘트리플데믹’ 가주 보건당국 경고
Live Updates (COVID-19, etc.)
69
비트코인 4만2000달러 돌파…올해 150% 급등한 이유
Talk & Talk
5
여행 횟수 코로나 이전 넘었다…응답 여행자 83%가 "같거나 더 많았다"
Travel & Food
64
"애플TV·파라마운트 묶음 상품 논의"…가격 낮춰 가입자 확대
Talk & Talk
79
올 겨울 요금폭탄 없다…천연개스 30%선 하락
Talk & Talk
9
한인 작가 소설 '동상이몽'…LAT 올해의 책 15권 선정
Talk & Talk
46
"케이블·위성 TV 조기 해지 위약금 금지"
Talk & Talk
2
구인 31개월만에 최저…"더 줄 수 있다"
Job & Work Life
107
美 물가 떨어지고 경기침체 없는데…'금값 고공행진' 이유는
Talk & Talk
5
한인업소 연말 세일 넘친다…최대 50%, 할인 마케팅 돌입
Talk & Talk
44
맥도널드, 투고·배달 ‘코스맥스’ 개업 임박
Travel & Food
142
소규모 사업체들이 신규 채용 주도
Job & Work Life
246
“LA 카운티 재산세 납부 잊지 마세요”
Talk & Talk
117
남가주 관광·교육부문 회복… 일자리 증가세 지속
Job & Work Life
85
“렌트 내고 나면 뭐 먹고 사나”… 남가주 고공행진
Talk & Talk
134
올해 미국 총기난사 38건 역대 최다…197명 희생
Talk & Talk
181
마크 저커버그, 메타 주가 170% 급등하자…2400억원 규모 매각
Talk & Talk
53
알래스카항공, 하와이안항공 19억불에 인수
Travel & Food
121
“금리 인하 내년 6번, 2025년도 4번 할 것”
Talk & Talk
105
미국 내 아시아계 가구 팬데믹 기간 자산 증가율 최고
Talk & Talk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