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보기
2025년부터 로스쿨 입학시험 제외
By sxmxxxx Posted: 2022-11-22 10:14:17

▶ 법대, LSAT 자율 결정으로 법조계 다양성 제고에 도움

로스쿨들이 2025년부터 ‘로스쿨입학자격시험’(LSAT) 점수를 신입생 선발 과정에서 의무적으로 반영하지 않기로 했다.

월스트릿저널(WSJ)은 로스쿨 신입생 선발 기준을 결정할 권한이 있는 미국변호사협회(ABA)가 법조계의 다양성 증진을 위해 이 같은 조치를 시행키로 했다고 보도했다. 다만 개별 학교가 자체 판단에 따라 LSAT 점수를 사용하는 것은 계속 허용된다. LSAT 점수는 로스쿨 지원자의 논리력과 추론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사용됐다.

그동안 LSAT 성적으로만 로스쿨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법조계에서 소수인종과 여성, 저소득층 출신 등 다양성 부족 현상을 타개할 수 없다는 지적이 적지 않았다.

 

로스쿨 교수들의 모임인 법학교육협회(CLEA)는 LSAT이 좁은 의미에서 입학생의 학업능력을 예측하는 도구로 사용될 수 있지만, 법조인으로서의 성공 여부까지 예측할 수는 없다는 입장이다. LSAT를 입학 사정에서 제외하면 법조계의 다양성 제고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이다.

다만 로스쿨 학장들은 LSAT 대신 대학 학점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할 경우 예측하지 못했던 다른 문제점이 불거질 수 있다면서 조심스러운 입장이다. LSAT 의무화 폐지로 로스쿨 입학의 불투명성이 제고될 경우 오히려 부유층 자녀들이 유리해질 것이라는 주장도 제기된다.

크리스틴 티스-알바레스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 버클리) 로스쿨 입학담당 부학장은 “LSAT 점수를 보지 않는다면 입학 사정에서 다른 편견들이 작용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신입생의 불균형이 더 커질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최근 대학가에서는 입학 사정 시 LSAT 외에도 다양한 입학 자격시험을 반영하지 않는 학교들이 늘고 있다.

명문사학 하버드대는 대학입학자격시험(SAT)과 대학입학학력고사(ACT) 점수 대신 고등학교의 각종 기록 등으로 신입생을 선발하고 있다. 하버드대는 지난 2020년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자 방역 문제로 시험 응시가 어려워졌다는 이유로 지원자의 시험 성적 제출을 요구하지 않았다.

그러나 코로나19 사태가 최악의 상황을 넘긴 지난해부터 SAT와 ACT 점수를 반영하지 않는 입학 사정 시스템을 4년간 더 유지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출처 : 미주한국일보

 

Title View
[공지] 🔔 제 7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1/03/2022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02/12/2021
우울증을 극복하기 위한 최고의 치료법은 ‘운동’
U.S. Life & Tips
123
각광받는 ‘블랭킷 L-1 비자’
Visa,Green Card,Citizenship
220
비트코인, 작년 6월 이후 처음으로 2만8천달러 돌파
Talk & Talk
154
[자녀 유튜브·게임 중독 대책] 설득하고 협상하고 전문가 상담도 필요
U.S. Life & Tips
120
“이자율 높은 카드빚부터 갚아라”
U.S. Life & Tips
120
에어프레미아 5월 22일 뉴욕 취항
Travel & Food
16
FDIC, SVB 분할 매각 추진…인수자 없어 입찰 일정 연기
Talk & Talk
13
“72세 은퇴플랜 가입자 4월 1일까지 최소 인출”
U.S. Life & Tips
39
가주 “인슐린 자체 생산하겠다”…제조사와 5000만불 계약 체결
Talk & Talk
7
의학전문대학원 진학 한인 4년간 2000명 육박
College Life
34
[FOCUS] 소매점 털이 조직범죄화…“통제불능 확산”
Talk & Talk
18
美 노숙자 몰린 캘리포니아, LA 등에 조립식 주택 1200채 공급
Talk & Talk
220
美샌프란시스코, 2027년부터 천연가스 난방 퇴출…전기로 전환
Talk & Talk
220
하루에도 수십번 스팸문자…“이젠 꼼짝 마”
U.S. Life & Tips
230
싱가포르 창이공항 ‘최고’, 인천공항은 세계 4위에
Travel & Food
222
아이키아, 영수증에 고객 금융정보 노출
U.S. Life & Tips
235
“기업은 망해도 기념품은 살아 있다”
Talk & Talk
205
고용시장 강세...실업수당 청구 다시 20만건 미만
Job & Work Life
237
MS, 워드·엑셀에도 생성 AI 탑재
Talk & Talk
207
투자손실·예금이탈 ‘더블펀치’… CS발 ‘시스템 리스크’ 공포
Talk & Talk
201
교내 밀매 ‘펜타닐’ 복용 사망 잇따라
Talk & Talk
185
"은행 시스템 건전, 예금 안전성 신뢰"…옐런 재무장관, 의회 출석
Talk & Talk
195
목요일 오후 3시에 붐비는 美 골프장…원격근무가 바꾼 풍경
Talk & Talk
199
워싱턴 중심에 USC 분교 개설…예술·공공정책 연구 중심 운영
Talk & Talk
134
주택 착공 9.8% 증가…6개월만에 첫 반전
Talk & Talk
105
실리콘밸리은행 옛 모기업, 파산보호 신청…2008년 후 최대 규모
Talk & Talk
2
‘SVB 파산’ 대형은행 호재… 예금 폭증
Talk & Talk
154
연준, 중소은행 규제 대폭 강화 검토
Talk & Talk
155
야외 물 사용 제한 해제, 남가주 폭우로 가뭄 해갈
Talk & Talk
165
뉴욕시 교통체증 전국 최고
Talk & Talk
175
뉴욕시 거주자용 주차허가증 도입 추진
Talk & Talk
148
2월 도매물가, 상승 예상 깨고 0.1% 하락
Talk & Talk
37
월화수목'일일일'…영국 주 4일제 파격 실험의 감춰진 진실
Job & Work Life
281
노보 노디스크, 인슐린값 75% 인하
Talk & Talk
14
셀러들 "하락장서 집 안판다"
Talk & Talk
95